•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중국 조선업, 1월 수주량 선두…한국 제쳐

입력 2020-02-10 15:29

"우리나라 주력 선종 발주 아직 본격화되지 않아 유의미한 수치라 보기 어려워"

▲현대중공업의 LNG운반선
 (사진제공=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의 LNG운반선 (사진제공=현대중공업)

우리나라 조선업이 지난달 전 세계 수주량에서 중국에 1위 자리를 빼앗겼다.

다만 우리나라 조선의 주력 선종 발주가 아직 이뤄지지 않은 만큼 추후에 역전할 가능성은 크다.

10일 영국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월 전 세계 선박 발주량은 75만CGT(표준화물선 환산톤수), 33척으로 집계됐다.

작년 같은 기간(280만CGT)과 비교했을 때 4분의 1수준에 불과하다.

국가별로 살펴봤을 때 중국은 51만CGT(22척)를 수주한 반면, 우리나라 4만CGT(1척)에 머물렀다. 일본은 지난달 단 한 척도 수주하지 못했다.

조선업계 관계자는 “우리나라 조선의 주력 선종인 LNG선, 대형 컨테이너선 발주가 아직 본격화되지 않은 상황”이라며 “중국이 주로 건조하는 중소형 유조선, 벌크선 중심의 물량이 대부분이라 유의미한 수치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지난달 말 전 세계 수주잔량은 전달 대비 약 3% 감소한 7560만CGT로 나타났다.

국가별 수주잔량은 중국(2632만CGT)이 1위를 차지한 가운데 한국(2203만CGT), 일본(1132만CGT)이 그 뒤를 이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040,000
    • -3.77%
    • 이더리움
    • 1,790,000
    • -2.77%
    • 리플
    • 538.8
    • +5.73%
    • 라이트코인
    • 210,000
    • -3.85%
    • 이오스
    • 4,335
    • -1.83%
    • 비트코인 캐시
    • 584,000
    • -4.5%
    • 스텔라루멘
    • 476.9
    • -2.01%
    • 트론
    • 58.02
    • +4.02%
    • 에이다
    • 1,268
    • -9.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1,400
    • -1.49%
    • 대시
    • 245,100
    • -5.4%
    • 이더리움 클래식
    • 12,690
    • -2.23%
    • 812.1
    • -9.94%
    • 제트캐시
    • 138,500
    • -6.23%
    • 비체인
    • 56.48
    • +0.86%
    • 웨이브
    • 10,770
    • -3.49%
    • 베이직어텐션토큰
    • 787.2
    • -11.48%
    • 비트코인 골드
    • 31,260
    • -3.25%
    • 퀀텀
    • 6,415
    • +4.06%
    • 오미세고
    • 5,350
    • -4.46%
    • 체인링크
    • 32,300
    • -7.98%
    • 질리카
    • 137.9
    • -6.19%
    • 어거
    • 33,730
    • -0.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