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도도맘의 양다리 폭로 “증권사 임원 동시에 만났다”

입력 2020-02-04 20: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강용석 도도맘 법적 공방 소환  (출처=TV조선 캡처 )
▲강용석 도도맘 법적 공방 소환 (출처=TV조선 캡처 )

강용석의 변호사 자격에 의문을 들게 하는 도도맘 김미나씨와의 대화 내용이 공개됐다.

강용석 도도맘이 주고 받은 메시지 내용은 4일 디스패치를 통해 다뤄졌다. 강용석 도도맘의 메시지를 공개 하기 앞서 디스패치 기자는 법적 공방이 다퉈질 것을 감수하고 내보내게 됐다고 이날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전했다.

5년 전 강용석은 도도맘이 한 술자리에서 시비싸움에 휘말리게 되자 단순 상해 사건을 판을 키우자는 제안을 한다. 오로지 돈이 목적인 합의금을 위해서 강간치사로 일을 키우자고 한 것. 당시 돈을 뜯어내고자 했던 상대는 한 증권사의 임원이었다.

이와 관련해 지난해 법정에서 강용석은 도도맘에게 인신공격을 퍼붓기도 했다. 당시 문서 위조 혐의로 진행된 소송에서 강용석 변호인 측은 도도맘에게 “강 변호사를 만나던 중 증권사 임원도 동시에 만나지 않았냐”등의 상관없는 질문을 던져 재판부의 제지를 받기도 했다.

이날 도도맘은 강용석의 지인으로부터 증언을 유리하게 해달라는 부탁을 받았다고 폭로했다. 이에 강용석은 “법률가로서 이런 범죄를 제가 종용했다는 것이 상식적으로 말이 되느냐”며 불쾌함을 감추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법정 상황을 미루어 봤을 때 도도맘은 강용석으로부터 법률적인 자문을 구하던 중 돈을 위한 종용 아닌 종용을 받았을 것이란 대중들의 짐작이 모아지고 있다.

현재 법을 알고 있는 강용석 변호사의 두 얼굴이 드러난 가운데 그가 어떤 행보를 나아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올해 여름휴가는 짧게 국내로 가요" [데이터클립]
  • 23명 사망한 참혹한 현장…화성공장 화재, 인명피해 왜 커졌나 [이슈크래커]
  • "유명 여성 프로골퍼, 내 남편과 불륜"…코치 아내의 폭로
  • 단독 구광모도 픽한 ‘휴머노이드’…LG, ‘이노베이션 카운슬’서 집중 논의
  • 변우석, 드디어 '성덕' 됐다…손흥민 사인 티셔츠 받고 인증
  • '6만 달러' 비트코인, 이더리움 ETF 승인 앞두고 투심 급격히 얼어붙어 [Bit코인]
  • 확 줄은 금융권 희망퇴직…신규 채용문도 굳게 닫혔다
  • 비급여치료 '우후죽순'…과잉진료 '대수술' [멍든 실손보험上]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639,000
    • +1.89%
    • 이더리움
    • 4,786,000
    • +3.15%
    • 비트코인 캐시
    • 547,500
    • +10.79%
    • 리플
    • 672
    • +0.75%
    • 솔라나
    • 193,700
    • +7.08%
    • 에이다
    • 556
    • +6.92%
    • 이오스
    • 818
    • +3.94%
    • 트론
    • 172
    • +1.78%
    • 스텔라루멘
    • 131
    • +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550
    • +6.78%
    • 체인링크
    • 19,820
    • +5.54%
    • 샌드박스
    • 474
    • +4.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