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바야흐로 'AI 시대', 신호등 없는 AI 건널목 첫 선봬

입력 2019-12-08 14:42

(사진제공=경북도 )
(사진제공=경북도 )

전국에서 처음으로 구미에 '지능형 횡단보도용 교통안전 시스템'이 설치됐다. 취약 시간대의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적일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8일 경북도에 따르면 구미시 옥계 신나리 2차 아파트 주변 옥계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 신호등이 없는 건널목 1곳에 최근 이 시스템이 설치돼 시범 운용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보행자와 운전자에게 잘 보이는 '지능형 바닥 표지등', '지능형 교통안전 표지판'을 갖췄다. 특히 '딥러닝 기반 보행자 속성 식별 기술'로 건널목에 접근하는 보행자와 차, 교통신호 변화를 실시간 인식해 건널목 표지판과 바닥조명을 자동 점멸·점등하며 경고 신호를 보낸다.

이 시스템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인공지능(AI) 등 첨단 디지털 기술로 일상생활을 편리하고 안전하게 만든 우수 정책 사례로 선정됐다. 지난달 행정안전부가 개최한 제1회 대한민국 정부혁신박람회에서도 시연됐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주관으로 ㈜와이즈드림, ㈜토이코스, 구미전자정보기술원(GERI) 웨어러블스마트디바이스상용화지원센터 등 4개 기관·기업이 컨소시엄을 만들이 이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지능형 건널목의 바닥조명의 도로매설과 배면발광 정지선은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개발했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기업들이 첨단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를 테스트할 수 있는 시범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해 연구개발 결과물을 사업화할 수 있도록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52,000
    • +3.51%
    • 이더리움
    • 403,200
    • +6.47%
    • 리플
    • 269.9
    • +3.25%
    • 라이트코인
    • 51,900
    • +2.06%
    • 이오스
    • 2,939
    • +2.37%
    • 비트코인 캐시
    • 250,500
    • +2.33%
    • 스텔라루멘
    • 82.16
    • +2.89%
    • 트론
    • 30.45
    • +4.25%
    • 에이다
    • 99.19
    • +9.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0,100
    • +2.39%
    • 대시
    • 78,800
    • +2.6%
    • 이더리움 클래식
    • 6,780
    • +0.67%
    • 124.6
    • +0.89%
    • 제트캐시
    • 63,750
    • +3.41%
    • 비체인
    • 14.34
    • +3.91%
    • 웨이브
    • 2,766
    • +8.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3
    • +4.25%
    • 비트코인 골드
    • 8,950
    • +2.11%
    • 퀀텀
    • 2,664
    • +3.58%
    • 오미세고
    • 3,554
    • +7.08%
    • 체인링크
    • 11,630
    • +20.14%
    • 질리카
    • 16.99
    • +1.92%
    • 어거
    • 16,450
    • +9.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