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물산, 3분기 영업익 2160억원…전년比 21%↓

입력 2019-10-23 15:53

지난해 건설부문 호실적에 따른 기저효과…패션에서는 영업익 개선

▲삼성물산 서초사옥 (연합뉴스)
▲삼성물산 서초사옥 (연합뉴스)

삼성물산은 3분기 영업이익이 2160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전년 동기보다 21.2% 줄어든 수준이다.

건설 부문에서 지난해 호실적에 따른 기저효과와, 상사에서 원자재 가격 하락에 따른 실적 감소가 영향을 끼쳤다. 단, 패션은 운영 효율화 등으로 영업이익이 개선됐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7조7350억 원으로 0.6% 감소했고, 당기순이익은 2650억 원으로 12.3% 늘었다.

전 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액은 3%, 영업이익은 2.3%씩 감소했다. 건설 매출 감소와 패션 비수기의 영향이라고 삼성물산 측은 분석했다.

부문별로 보면 건설에서의 영업이익은 1420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0.4% 줄었다. 매출액은 2조8460억 원으로 0.8% 늘었다.

상사 부문에서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3조5850억 원, 270억 원으로 5.4%, 28.9%씩 감소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글로벌 교역 환경 둔화 지속에 따른 유가 및 주요 원자재 가격 하락, 트레이딩 물량 감소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패션 부문의 경우 매출은 3750억 원으로 3.6% 줄어든 반면, 영업손실이 150억 원으로 30억 원 줄었다.

매출에서 남성복 부진으로 소폭 감소했지만, 영업이익에서는 여성복 호조 등으로 증가했다.

리조트에서는 레저와 식자재 사업 호조로 매출은 증가한 반면, 비용증가로 영업이익이 소폭 줄었다. 올 3분기 매출액은 7440억 원으로 9.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500억 원으로 2% 줄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확대에도 사업 부문별 차별적 경쟁력을 강화하고 효율성 중심의 견실경영 기조를 이어가며 수익성 개선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952,000
    • +1.4%
    • 이더리움
    • 449,800
    • +0.09%
    • 리플
    • 295.1
    • +0.14%
    • 라이트코인
    • 56,850
    • +0.18%
    • 이오스
    • 3,180
    • -0.16%
    • 비트코인 캐시
    • 275,100
    • +0.26%
    • 스텔라루멘
    • 91.69
    • -1.38%
    • 트론
    • 32.97
    • -3.06%
    • 에이다
    • 108
    • +0.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300
    • -0.53%
    • 대시
    • 85,100
    • -0.06%
    • 이더리움 클래식
    • 7,220
    • +0.98%
    • 136.1
    • +6.49%
    • 제트캐시
    • 69,000
    • +0%
    • 비체인
    • 17.1
    • +1.18%
    • 웨이브
    • 2,885
    • -2.3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7.1
    • -2.64%
    • 비트코인 골드
    • 9,765
    • -0.71%
    • 퀀텀
    • 3,137
    • -2.43%
    • 오미세고
    • 3,641
    • -7.31%
    • 체인링크
    • 12,080
    • -4.13%
    • 질리카
    • 19.58
    • -1.9%
    • 어거
    • 17,540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