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10월 BSI 또 기준치 밑돌아…“기업 부정적 심리 만성화 우려”

입력 2019-09-30 11:27

10월 전망치 97.2…9월 실적치 89.5

기업의 경기 전망이 10월에도 어두웠다. 지속되는 저성장 추세에 기업들의 부정적 심리가 만성화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한국경제연구원이 30일 매출액 기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경기실사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10월 전망치는 97.2을 기록하며 지난달 전망(87.8)에 비해 상승했지만 여전히 기준선인 100 이하에 머물렀다.

9월 실적치는 89.5으로 조사되어 53개월간 기준치를 밑돌았다.

△내수(99.4) △수출(95.6) △투자(96.7) △자금(95.0) △재고(102.8) △고용(97.0) △채산성(99.7) 등 전 부문에서 기준선 이하를 기록했다. 종합경기 전망의 상승에 대해 기업들은 기저효과와 8월 여름휴가와 9월 추석연휴로 감소한 조업일수의 회복 등을 원인으로 응답했다.

그러나 종합경기전망은 작년 5월 100.3을 기록한 이후 17개월 연속 100선에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 내수는 올해 4월, 수출은 작년 6월 각각 100.2, 100.8을 기록한 이후 6개월, 16개월 연속 부정적 심리가 이어지고 있다. 기업의 부정적 심리가 만성화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는 대목이다.

기업들은 노동비용 증가, 세계 저성장과 무역마찰로 인한 수출 감소 등 현재의 대내외 리스크 해결이 기대하기 어렵다고 응답했다. 또한 한경연은 지난 8월 물가상승률이 마이너스로 전환된 데 이어 소비자의 물가상승기대를 나타내는 기대인플레이션율이 9월 1.8%로 2002년 조사 개시 이래 최저치를 보이는 등 저물가 우려가 기업 심리에도 부정적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9월 실적은 89.5을 기록하며 전달(84.0)보다 다소 상승하였으나 53개월 연속 기준선 이하를 기록했다. △내수(92.6) △수출(94.2) △투자(95.0) △자금(95.9) △재고(104.7) △고용(94.8) △채산성(93.9) 등 전 부문 부진했다.

김윤경 한국경제연구원 기업연구실장은 “대외리스크가 지속되고 기업실적이 회복되지 못하는 상황에서 저물가기조는 소비를 지연시키고 기업의 투자를 악화시키기 때문에 더 우려스러운 상황”이라며 “경기회복을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경기대응과 투자활성화 대책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064,000
    • -0.91%
    • 이더리움
    • 660,000
    • +6.11%
    • 리플
    • 632.5
    • +24.21%
    • 라이트코인
    • 95,850
    • +3.45%
    • 이오스
    • 3,645
    • +6.18%
    • 비트코인 캐시
    • 332,800
    • +5.72%
    • 스텔라루멘
    • 130.4
    • +9.76%
    • 트론
    • 34.14
    • +6.82%
    • 에이다
    • 168.8
    • +1.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1,500
    • +5.75%
    • 대시
    • 103,200
    • +2.99%
    • 이더리움 클래식
    • 6,985
    • +3.64%
    • 168.4
    • +18.34%
    • 제트캐시
    • 85,750
    • +11.22%
    • 비체인
    • 17.28
    • +9.99%
    • 웨이브
    • 8,610
    • +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0.4
    • +13.98%
    • 비트코인 골드
    • 10,600
    • +3.11%
    • 퀀텀
    • 2,992
    • +5.13%
    • 오미세고
    • 4,511
    • +4.83%
    • 체인링크
    • 16,740
    • +3.14%
    • 질리카
    • 25.73
    • +3.25%
    • 어거
    • 17,000
    • +0.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