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P, GS칼텍스 등급전망 '부정적' 조정

입력 2019-09-16 18:43

국제 신용평가사 S&P가 16일 GS칼텍스의 등급전망을 '부정적'으로 조정했다. 등급은 'BBB+'로 유지했다.

S&P는 "영업실적 저하와 신규 설비투자로 인한 차입금 증가로 GS칼텍스가 현재 신용등급을 유지할 수 있는 여력이 감소했다고 판단해 동사의 등급전망을 부정적으로 조정했다"고 밝혔다.

S&P는 정유 및 석유화학 업황 펀더멘탈이 지속적으로 악화하면서 GS칼텍스의 연간 영업이익이 2018년 38% 감소한 데 이어 2019년에도 약 13%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올해 8월 말까지 정제 마진은 배럴 당 평균 4.4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25% 하락했다.

또한 중국 헝리석유화학이 지난 1분기 연간 450만 톤의 파라자일렌(PX) 증설을 완료하면서 역내 수급 상황이 악화해 GS칼텍스 석유화학 사업부의 어려움이 가중됐다.

GS칼텍스는 2021년 중반 가동을 목표로 연간 에틸렌 70만 톤을 생산할 수 있는 올레핀 생산시설(MFC)을 건설 중이다. 이에 연간 자본지출 규모는 2019년 1조~1조1000억 원에서 2020년 1조5000억~1조 6000억 원으로 증가할 것으로 추정된다.

S&P는 업황 둔화로 인해 GS칼텍스의 잉여현금흐름과 재량적 현금흐름이 향후 1~2년 동안 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부정적 등급전망은 영업실적 저하와 신규 설비투자로 인한 차입금 증가로 GS칼텍스가 향후 24개월 동안 현재 신용등급을 유지할 수 있는 여력이 감소했다고 판단하는 S&P의 견해를 반영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23,000
    • +0.61%
    • 이더리움
    • 288,300
    • +1.73%
    • 리플
    • 246.7
    • -1%
    • 라이트코인
    • 56,300
    • +0.63%
    • 이오스
    • 3,261
    • -0.55%
    • 비트코인 캐시
    • 293,800
    • -0.41%
    • 스텔라루멘
    • 90.3
    • +0.78%
    • 트론
    • 19.92
    • -0.85%
    • 에이다
    • 95.65
    • -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3,300
    • -1.19%
    • 대시
    • 93,600
    • -0.58%
    • 이더리움 클래식
    • 8,460
    • -2.59%
    • 51.78
    • -0.8%
    • 제트캐시
    • 63,750
    • +0.08%
    • 비체인
    • 7.85
    • -3.56%
    • 웨이브
    • 1,351
    • +0.7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6.3
    • -0.04%
    • 비트코인 골드
    • 11,070
    • -0.63%
    • 퀀텀
    • 2,231
    • +1.27%
    • 오미세고
    • 2,100
    • +17.06%
    • 체인링크
    • 5,260
    • +4.57%
    • 질리카
    • 20.93
    • +22.04%
    • 어거
    • 15,750
    • +0.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