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뮤노포지, 듀시엔형 근이영양증 치료제 신약개발사업 지원 대상 선정

입력 2019-08-13 08:00 수정 2019-08-13 08:5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글로벌 임상 2상 진입 위해 15억 연구개발비 지원 받아

이뮤노포지는 자사의 듀시엔형 근이영양증 신규 치료제인 PF1801이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이하 KDDF)에서 주관하는 ‘범부처전주기신약개발사업’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뮤노포지는 듀시엔형근이영양증 신규치료제의 글로벌 임상 2상 진입을 위한 연구개발비 약 14억7000만원을 KDDF로부터 지원받게 됐다.

총괄책임자인 이은규 이뮤노포지 연구소장은 “PF1801은 근기능 개선 효과를 가진 1주 제형의 First-in-class 단백질치료제로서 KDDF의 지원이 해당 물질의 임상개발을 가속화할 수 있는 큰 원동력이 된다“며 ”이 과제로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임상 2상을 준비해 적절한 치료제가 없는 듀시엔형 근이영양증 환자에게 신속하게 치료제를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7년 5월 설립된 이뮤노포지는 중소벤처기업부의 민간투자주도형 기술창업 지원사업(TIPS, 이하 팁스)을 통해 운영사인 ‘휴젤’의 투자와 지원을 받았으며, 이 후 지난 3월, BNH인베스트먼트,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컴퍼니K파트너스 등의 국내 투자사와 나스닥 상장사인 페이즈바이오(PhaseBio로)부터 시리즈 A 투자를 받아, 현재 근위축증, 파킨슨 치료제와 항암제 등의 신약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고 있다.

이뮤노포지는 글로벌 오픈 이노베이션(해외 회사 및 기관으로부터 물질 도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2018년 말 영국 엘라스모겐(Elasmogen)사와 기술도입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지난 3월에는 미국 나스닥 상장사로부터 임상 1상이 완료된 PF1801에 대한 글로벌 라이센싱 도입 계약을 체결하는 등 해외 회사들과의 오픈 이노베이션 모델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고 있다.

안성민 공동대표는 “이뮤노포지의 목표는, 직접 글로벌 신약을 초기부터 개발해 나가는 것”이라며 "현재 14명인 연구원의 수를 계속 늘려나가면서 신약 파이프라인을 확대해 글로벌 수준의 바이오벤처로 성장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은 글로벌 신약개발을 통한 세계시장 진출 및 우리나라 제약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3개 부처가 뜻을 모아 2011년 9월에 출범하여 범부처전주기적으로 국가 R&D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0:3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39,000
    • -1.11%
    • 이더리움
    • 1,926,000
    • -1.03%
    • 비트코인 캐시
    • 169,700
    • -2.92%
    • 리플
    • 692
    • -1.4%
    • 위믹스
    • 2,581
    • -0.58%
    • 에이다
    • 608.4
    • -1.36%
    • 이오스
    • 1,653
    • -1.67%
    • 트론
    • 89.63
    • +1.62%
    • 스텔라루멘
    • 169.5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950
    • -2.96%
    • 체인링크
    • 10,970
    • -1.97%
    • 샌드박스
    • 1,199
    • -2.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