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내추럴, 베트남 합작법인설립 및 업무협약(MOU) 체결

입력 2019-07-19 09: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9월부터 현지 업무 개시 예정

피부 과학이 깨우는 피부 스스로의 힘 ‘쏘내추럴(SO’NATURAL)’이 7월 1일 베트남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창립 13주년을 앞둔 ㈜쏘내추럴은 그동안 다져온 브랜드 위상과 역량을 바탕으로 유통구조 다변화에 노력을 기울이며, 적극적인 수출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6년부터 별도의 수출 전담 법인인 ㈜쏘내추럴글로벌을 운영하며 해외 진출을 가속화했다.

현재 쏘내추럴은 22개국에 제품을 수출 중으로 최근 동남아 시장 내 K뷰티에 대한 인기와 시장 규모가 높은 성장세, 앞으로의 발전 가능성을 토대로 베트남 화장품 시장에 본격 진출을 결정했다.

또한, 지난해 6월 베트남에 론칭 된 ‘레드 필 팅글 세럼(RED PEEL TINGLE SERUM)’은 부드러운 제형의 붉은 세럼으로 따갑지만 피부의 각질, 모공 속 노폐물, 피지 등을 깨끗하게 제거해주는 워시 오프타입의 필링 세럼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베트남 출시 1년 만에 수출 30만 개를 달성하는 등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쏘내추럴 관계자는 “2019년 9월부터 현지 합작법인 업무 개시를 목표로 향후 다양한 제품의 론칭과 함께 베트남 및 동남아 시장의 수출 활성화를 위한 기점으로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쏘내추럴은 올리브영, 랄라블라, 롭스, 시코르 등 국내 오프라인에서도 유통 중이며 신라, 롯데 등 면세점에서도 판매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피지컬: 100’ 최고의 몸을 찾는 극강 서바이벌…왜 내가 떨리죠?
  • “난방비 부담에 목욕탕 가요”…업주는 한달만에 500만원 ‘폭탄’
  • 레깅스만 고집하는 남자, ‘지옥법정’ 섰다…동생 “찢어버리고 싶어” 토로
  • 쌈디, ‘사기·협박 징역’ 유튜버와 술자리서 포착
  • 관저 이전 ‘천공 개입’ 논란…진중권 “전화 위치 추적하면 될 일”
  • 구미 친모, ‘아이 바꿔치기’ 무죄 판결…사라진 아이는 어디로?
  • 검찰, ‘윤석열 찍어내기’ 의혹 이성윤‧박은정 사건 공수처 이첩
  • 한국 ‘노 마스크’ 쉽지 않은 이유는…NYT “이미 습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329,000
    • -1.88%
    • 이더리움
    • 2,056,000
    • -2.42%
    • 비트코인 캐시
    • 173,400
    • -0.69%
    • 리플
    • 512.4
    • -1.18%
    • 솔라나
    • 30,650
    • -2.7%
    • 에이다
    • 501.4
    • -1.03%
    • 이오스
    • 1,364
    • +0.15%
    • 트론
    • 80.06
    • -0.01%
    • 스텔라루멘
    • 115.1
    • -1.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450
    • -0.64%
    • 체인링크
    • 8,990
    • -1.53%
    • 샌드박스
    • 944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