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군산형 일자리 검토…새만금 공항도 지원"

입력 2019-03-20 14:2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전주서 '전북도 예산정책 협의회'…"지역 경제 위해 전폭 지원할 것"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0일 전북을 찾아 군산 등 어려움을 겪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이해찬 대표 등 당 지도부는 이날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전북 전주 국민연금공단에서 예산정책 협의회를 갖고 '군산형 일자리' 마련을 위해 당에서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전주에 적합한 일자리를 만들어내는 것이 중요하다"며 "광주형 일자리도 광주에 맞는 일자리를 만들었다. 정부와 지자체가 간접 지원을 통해 임금이 좀 낮더라도 실질적인 가처분 소득이 높은 일자리를 만드는 게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전북에서 여러분들이 가장 숙원했던 새만금 국제공항을 예비 타당성 조사 면제로 신속 건설할 수 있도록 결정한 것은 반가운 소식"이라며 "속도감 있게 전개되고 공항도 가능한 빨리 착공할 수 있도록 당이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현대중공업 군산 조선소와 한국 GM 군산 공장의 가동 중단과 폐쇄 등을 언급, "군산은 지난번 GM 공장이 폐쇄되는 바람에 실업을 당한 분들이 상당히 많다"며 "그 분들에게 다시 일자리를 줄 수 있는 자리를 만들도록 실행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선 산업이 어려워 현대중공업이 공장을 폐쇄했는데 지금 조선 산업이 3년치 이상 물량을 확보해 다시 호황으로 들어가는 초입"이라며 "올해 가을쯤 되면 조선 산업 수요가 많이 보일텐데 군산 조선 산업과 관계된 부분들이 어떻게 재가동될지 전북도에서 관심을 가져주고 정부와 당도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 지도부는 오후 충남 홍성 충남도청으로 이동, 충남도와 예산정책 협의회를 개최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번에도 싹 쓸어버릴까?…또 천만 노리는 ‘범죄도시4’, 역대 시리즈 정리 [인포그래픽]
  • 올림픽 목표 금메달 10개→7개 →5개…뚝뚝 떨어지는 이유는 [이슈크래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단독 두산그룹, 3년 전 팔았던 알짜회사 ‘모트롤’ 재인수 추진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저축은행 건전성 '빨간불'에 특급관리 나선 금융당국 [저축銀, 부실 도미노 공포①]
  • 野 소통 열어둔 尹, 이재명 언제 만나나
  • 또 한동훈 저격한 홍준표 “주군에게 대들다 폐세자되었을 뿐”
  • 오늘의 상승종목

  • 04.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834,000
    • +1.29%
    • 이더리움
    • 4,526,000
    • +0.67%
    • 비트코인 캐시
    • 715,000
    • +3.62%
    • 리플
    • 737
    • +0.82%
    • 솔라나
    • 204,300
    • +2.87%
    • 에이다
    • 670
    • +1.06%
    • 이오스
    • 1,105
    • +1.56%
    • 트론
    • 161
    • -2.42%
    • 스텔라루멘
    • 162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8,650
    • +1.86%
    • 체인링크
    • 19,950
    • +0.55%
    • 샌드박스
    • 647
    • +1.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