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KC, 중소ㆍ스타트업 육성 위한 기술 플랫폼 확대 강화

입력 2019-02-21 10:21

정부기관·글로벌 회계 법인 참여…기존 사업화 지원 체계 업그레이드

▲이완재 SKC 사장(왼쪽 두번째)이 20일 SKC 본사에서 열린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 플랫폼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서 체결식에서 권영해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왼쪽 첫번째), 백만기 산업통상자원R&D전략기획단장(왼쪽 세번째), 최희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장(왼쪽 네번재), 이정희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총괄대표이사(왼쪽 다섯번째)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 제공=SKC)
▲이완재 SKC 사장(왼쪽 두번째)이 20일 SKC 본사에서 열린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 플랫폼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서 체결식에서 권영해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왼쪽 첫번째), 백만기 산업통상자원R&D전략기획단장(왼쪽 세번째), 최희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장(왼쪽 네번재), 이정희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총괄대표이사(왼쪽 다섯번째)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 제공=SKC)

SKC가 정부기관, 글로벌 회계법인과 함께 스타트업·벤처 및 중소기업 사업실행력 강화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SKC가 공유인프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구축한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 플랫폼’에 산업통상자원R&D전략기획단(OSP)과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이 새롭게 참여했다.

이를 통해 올해부터는 지원 대상을 기존 스타트업, 벤처기업에서 중소기업까지 대폭 확대한다.

SKC는 지난 20일 오후 참여기관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을 기반으로 한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 플랫폼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SKC의 ‘신소재 기술기반 오픈 플랫폼’은 벤처·스타트업의 사업화를 지원하고 국내 소재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2017년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울산테크노파크, 선보엔젤파트너스, 울산대, 울산과학기술원(UNIST)가 참여해 시작했다.

올해에는 3개 기관이 늘어 총 9개 기관이 협력하게 되면서 더욱 탄탄한 지원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새로운 참여기관 3곳은 각각의 전문역량을 살려 국내 소재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앞장선다.

산업통상자원R&D전략기획단은 스타트업, 중소기업이 잘 모르는 국책사업이나 정책을 알린다. 또 대·중소 기업 간 상생형 협업 플랫폼을 구축하는 한편, 제도 개선을 검토하고 지원한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은 중소기업 지원 노하우를 살려 중소기업 R&D와 기술사업화를 돕는 다. 아울러 자체 보유한 정보분석시스템을 사용하도록 지원해 중소기업의 연구·기획 역량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다.

딜로이트안진회계법인은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이초기 단계에 취약한 회계·세무 관련 경영자문을 제공한다. 더불어 글로벌 네트워크를 살려 투자전문기관 연계 투자지원을 검토하고 소재 산업의 글로벌 유망 트렌트 등을 공유한다.

시작은 SKC 스타트업 플러스 2기 공모전이다. 올해 2기 공모전에선 지원대상을 중소기업까지 늘리고, 모집분야 역시 고기능·고부가 산업용 소재 전분야로 확대해 참여 문턱을 낮췄다.

지난해 시작한 1기 공모전에서는 소재기술 스타트업 8곳을 선발, R&D·경영 노하우를 공유하는 등 사업화를 지원해왔다.

SKC 관계자는 “SK그룹차원의 이해관계자 행복 및 사회적가치추구를 경영전략으로 삼아 노력한 결과신소재 기술기반 오픈 플랫폼이 지속 가능한 협력 모델로 발전하고 있다”며 “중소기업과 함께 소재산업의 생태계가 튼튼해지고 더 빠르게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6,290,000
    • +0.37%
    • 이더리움
    • 1,893,000
    • +4.3%
    • 리플
    • 527.2
    • -1.49%
    • 라이트코인
    • 208,900
    • -1.18%
    • 이오스
    • 4,270
    • -1.09%
    • 비트코인 캐시
    • 576,500
    • -0.09%
    • 스텔라루멘
    • 464.9
    • -0.3%
    • 트론
    • 58.09
    • +0.09%
    • 에이다
    • 1,277
    • -3.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8,400
    • -0.38%
    • 대시
    • 239,500
    • -0.5%
    • 이더리움 클래식
    • 13,140
    • +1.94%
    • 824.3
    • -4.96%
    • 제트캐시
    • 142,600
    • +0.56%
    • 비체인
    • 66.96
    • +10.06%
    • 웨이브
    • 11,370
    • -2.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756.3
    • -3.78%
    • 비트코인 골드
    • 32,180
    • +1.42%
    • 퀀텀
    • 7,300
    • +0.07%
    • 오미세고
    • 5,730
    • +5.91%
    • 체인링크
    • 32,460
    • +2.43%
    • 질리카
    • 132.6
    • -1.85%
    • 어거
    • 34,580
    • -0.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