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경찰, '사회공헌자금 부정 사용 의혹'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 내사

입력 2018-12-20 13:40

회사 자금을 부정하게 사용한 의혹을 받고 있는 김형근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에 대해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충북지방경찰청은 20일 충북혁신도시 내 한국가스안전공사 본사로부터 회사 사회공헌자금에 관련된 자료를 넘겨받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 사장은 한국가스안전공사 노조로부터 올해 공사가 조성한 사회공헌자금 3억5000여만원 중 일부를 지출 명목과 다르게 사용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김 사장은 지난 총선 때 출마하려던 청주지역에도 상당수 금액이 지원됐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경찰은 관련 자료를 검토한 뒤 업무상 횡령 등의 혐의점이 확인되면 본격 수사에 나설 방침이다.

김 사장은 노조의 의혹 제기에 대해 "정치적 용도로 사용한 적은 없다"고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은 지난 4일 성명을 내 "개인의 정치 입신을 위해 공사 인력과 예산을 악용했다면 즉시 사장직에서 사퇴해야 한다"고 김 사장을 압박했다.

한편 청주 출신의 김 사장은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9대 충북도의회 전반기 의장을 지냈다. 20대 총선에서는 청주시 상당구 예비후보로 나섰다가 중도 포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240,000
    • +1.41%
    • 이더리움
    • 252,200
    • +0.64%
    • 리플
    • 238.7
    • -1.24%
    • 라이트코인
    • 53,100
    • +0.28%
    • 이오스
    • 3,093
    • +0%
    • 비트코인 캐시
    • 281,700
    • -0.49%
    • 스텔라루멘
    • 80.93
    • +0.45%
    • 트론
    • 17.95
    • -0.11%
    • 에이다
    • 68.23
    • +2.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6,800
    • +0.18%
    • 모네로
    • 77,450
    • -0.58%
    • 대시
    • 89,100
    • -0.89%
    • 이더리움 클래식
    • 8,200
    • -0.36%
    • 49.53
    • +0.81%
    • 제트캐시
    • 55,850
    • +0.09%
    • 비체인
    • 6.473
    • +8.53%
    • 웨이브
    • 1,304
    • +0.6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4.5
    • +2.87%
    • 비트코인 골드
    • 10,900
    • -0.37%
    • 퀀텀
    • 2,022
    • -0.1%
    • 오미세고
    • 1,965
    • -1.8%
    • 체인링크
    • 4,681
    • -0.62%
    • 질리카
    • 15.88
    • +10.43%
    • 어거
    • 15,420
    • +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