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아시안게임] 캡틴 손흥민, 한국 VS 일본전 앞두고 동료들에 한마디 "결승전도 부셔보자!"

입력 2018-08-31 07:4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에 오른 한국 남자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이 팀 동료들을 향해 "몸 관리 잘해서 결승전도 부셔보자"라며 일본과의 결승전을 앞두고 필승의 각오를 다졌다.

대한축구협회(KFA)는 30일 한국과 베트남의 경기에서 승리한 뒤 일본과의 결승전만 남긴 상황에서 손흥민이 선수들을 모아 격려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승우, 황희찬, 조현우, 황의조 등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을 물리친 한국 선수들은 락커룸으로 들어오며 "하나 하나"라고 외치곤, 금메달까지 한 경기가 남았다는 사실에 환호했다.

특히 베트남과의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한 이승우는 황희찬을 향해 "희찬이 형 고마워"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한국 축구 대표팀의 캡틴 손흥민은 선수들을 향해 "우리끼리 역사를 만드는 거야. 그런거 잘 인지하고, 회복도 잘하고 잘 챙겨먹고 잘 자고 이틀 동안 잘 준비해서 결승전도 부셔보자"라고 외쳤다.

선수들과 함께 "화이팅"을 외치며 마무리한 한국 축구 대표팀의 분위기는 일본전을 앞두고 고조된 모습이었다.

한국은 9월 1일 오후 8시 30분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일본과 금메달을 놓고 운명의 '한일전'을 펼친다.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에서 한일전이 펼쳐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출처=대한축구협회 유튜브 채널 캡처)
(출처=대한축구협회 유튜브 채널 캡처)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일타 스캔들’ 전도연·정경호, 비밀과외 발각 위기…시청률 11% 자체 최고 ‘수직상승’
  • [Bit코인] 솔라나, FTX 연관성 없다는 재단 주장에 급등…“1월 BTC 반등, 미국 기관이 주도”
  • 김의겸 “대통령실 고발 쌍수 환영…김건희 특검하자”
  • 안철수, 발바닥 허옇게 드러난 양말 신는 이유…“아껴서 1500억 기부”
  • 택시비도 오른다…2월부터 기본료 1000원 인상
  • “난방비에 교통비까지” 쓸 돈이 없다…올해 경제의 덫 ‘소비 부진’
  • 남성미 뽐내던 푸틴, 하이힐 신고 ‘찰칵’…‘작은 키 콤플렉스’ 틀켰다
  • [독이 된 법정 최고금리 20%] 불법인 줄 알면서도…"당장 20만 원 빌릴 데가 없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628,000
    • +1.44%
    • 이더리움
    • 2,044,000
    • +1.69%
    • 비트코인 캐시
    • 170,100
    • -0.53%
    • 리플
    • 516.1
    • +0.06%
    • 솔라나
    • 31,730
    • +4.55%
    • 에이다
    • 490.5
    • +1.01%
    • 이오스
    • 1,393
    • +0.29%
    • 트론
    • 79.12
    • -0.62%
    • 스텔라루멘
    • 117.4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700
    • -0.91%
    • 체인링크
    • 9,170
    • -0.6%
    • 샌드박스
    • 979.1
    • +5.0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