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차범근, 하석주와 20년 만 '깜짝 재회' 첫 마디는? 하석주 "계속 피해다녀…진심으로 사죄"

입력 2018-07-05 22:40

(출처=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출처=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차범근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과 하석주 아주대 감독이 20년 만에 재회한다.

5일 방영되는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는 차범근 전 감독과 하석주 감독이 '1998 프랑스 월드컵' 이후 처음 만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차범근 전 감독과 하석주 감독은 과거 아픈 기억 때문에 그간 만나지 못했다. 1998년 프랑스 월드컵 조별리그 멕시코와의 1차전에서 '왼발의 달인' 하석주는 월드컵 사상 첫 선제골을 기록하면서 16강 진출이라는 희망으로 국민들을 흥분하게 했다. 하지만 몇 분 후 하석주는 무리한 백태클로 퇴장당하면서 역전패 빌미를 제공, 비난을 한 몸에 받았다.

한국 대표팀은 2차전에서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네덜란드에 0-5로 완패했고, 2연패로 일찌감치 예선 탈락이 확정됐다. 이로 인해 당시 사령탑이던 차범근 전 감독은 대회 도중 경질되는 등 축구 경력에 오점을 남겼다.

하석주 감독은 차범근 전 감독의 경질이 자신 때문이라고 자책하며 죄인 된 심정으로 지내왔다고. 하석주 감독은 지난달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해 "차범근 전 감독 앞에서 얼굴을 못 들었다. 내가 도망 다녔다. 축구 행사에 차범근 감독님이 계시면 피해 다녔고 20년이 돼 간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내가 뭘 할 수 있는 방법이 없었다. 언제까지 이렇게 피해 다닐지 모르겠지만 정말 좋은 자리에서 감독님 뵙고 감독님이 힘들게 살아온 부분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에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제작진이 '2018 러시아 월드컵' 특집 이벤트로 두 사람의 재회 자리를 마련한 것. 하석주 감독은 차범근 전 감독이 프로그램에 출연한다는 소식에 어렵게 용기 내 녹화장을 찾았다는 전언이다.

하석주 감독의 출연 사실을 몰랐던 차범근 전 감독은 녹화 중 깜짝 등장한 하석주 감독의 모습에 어떤 표정을 지을지 관심이 고조된다. 두 사람의 재회는 5일 오후 11시 10분 SBS에서 전파를 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938,000
    • +1.24%
    • 이더리움
    • 514,500
    • +3.69%
    • 리플
    • 349.8
    • +1.51%
    • 라이트코인
    • 67,150
    • +1.44%
    • 이오스
    • 3,939
    • +7.77%
    • 비트코인 캐시
    • 345,000
    • +0.76%
    • 스텔라루멘
    • 121.9
    • +2.96%
    • 트론
    • 28.13
    • +3.04%
    • 에이다
    • 160.9
    • -1.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0,800
    • +1.01%
    • 대시
    • 109,300
    • +1.39%
    • 이더리움 클래식
    • 8,295
    • +2.03%
    • 72.86
    • +0.8%
    • 제트캐시
    • 99,800
    • +0.15%
    • 비체인
    • 23.5
    • -0.84%
    • 웨이브
    • 3,826
    • +2.6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5.8
    • +3.59%
    • 비트코인 골드
    • 12,940
    • +1.65%
    • 퀀텀
    • 3,780
    • +12.1%
    • 오미세고
    • 2,352
    • +8.14%
    • 체인링크
    • 19,630
    • -4.85%
    • 질리카
    • 29.74
    • +0.57%
    • 어거
    • 25,400
    • +3.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