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자연휴양림, 20일(오늘)부터 미결제 및 취소 시설 선착순 예약 신청 '홈페이지 접속 지연'

입력 2018-06-20 09:19 수정 2018-06-20 09:26

(출처=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홈페이지)
(출처=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홈페이지)

국립자연휴양림 홈페이지를 통해 20일(오늘)부터 국립자연휴양림 미결제 및 취소된 시설의 선착순 예약 신청이 시작된다.

이날 오전 9시부터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누리집에서 미결제 및 취소된 시설을 선착순으로 예약할 수 있다.

오전 9시 현재 국립자연휴양림 홈페이지에는 접속자가 폭주하며,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국립자연휴양림 신청은 국립자연휴양림 홈페이지에 가입한 국민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결제기간을 꼭 지켜야 시설 이용이 가능하다.

한편 지난해 여름 성수기 추첨결과 약 13만 명이 신청하여, 숙박시설은 변산자연휴양림(전북 부안) 위도항이 173:1, 야영시설은 가리왕산자연휴양림(강원 정선) 데크가 70:1로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9,257,000
    • -15.81%
    • 이더리움
    • 4,898,000
    • -13.63%
    • 비트코인 캐시
    • 565,000
    • -18.76%
    • 리플
    • 985
    • -18.46%
    • 라이트코인
    • 189,900
    • -25.15%
    • 에이다
    • 1,697
    • -17.5%
    • 이오스
    • 3,771
    • -25.47%
    • 트론
    • 104
    • -16.2%
    • 스텔라루멘
    • 360
    • -17.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600
    • -20.04%
    • 체인링크
    • 24,050
    • -22.99%
    • 샌드박스
    • 6,470
    • -19.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