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승의 날'에 스승의 은혜 불러주고픈 스타는? 유재석 1위, 박보검ㆍ워너원 순

입력 2018-05-15 08:30

(이투데이DB)
(이투데이DB)

'스승의 날'에 우리반 선생님이었으면 하는 스타 1위에 '국민MC' 유재석이 선정됐다.

중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가 지난달 23일부터 이달 14일까지 65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스승의 날 우리 반 선생님이었으면 하는 스타' 설문 조사 결과 유재석이 182명의 선택을 받아 1위에 등극했다.

2위는 배우 박보검(144명), 3위는 워너원(116명)이 차지했다. 뒤이어 마동석, 이순재가 이름을 올렸다.

'스승의 날' 맞이 투표결과에 네티즌들은 "유재석 선생님께 스승의 은혜를 불러드리고 싶어요", "박보검, 워너원을 제친 유재석이라니 역시 국민MC!", "유재석 선생님 수업은 절대로 졸리지 않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958,000
    • +0.93%
    • 이더리움
    • 2,767,000
    • -0.65%
    • 비트코인 캐시
    • 667,500
    • +0.68%
    • 리플
    • 970.4
    • +0.41%
    • 라이트코인
    • 188,200
    • +0.64%
    • 에이다
    • 1,688
    • +0.72%
    • 이오스
    • 5,570
    • -0.27%
    • 트론
    • 79.34
    • -0.08%
    • 스텔라루멘
    • 375.8
    • +2.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800
    • +0.37%
    • 체인링크
    • 24,580
    • +0.37%
    • 샌드박스
    • 306.2
    • -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