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ㆍ토지이용정보, 지도에 함께 표출… 환경부, '환경정보 공간화' 사업 확대

입력 2016-10-19 12:00

환경 정보와 도시개발ㆍ토지이용 정보가 함께 지도 상에 표출된다.

환경부는 이 같은 내용의 '청주시 환경정보 공간화' 시범사업을 최근 완료하고, 이를 다른 지방자치단체까지 확대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은 지자체 환경보전계획에 반영된 환경정보를 활용하기 어렵다는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범사업을 추진한 청주시는 각 환경정보를 지리 공간에 표시한 주제도와 매체별 종합도면을 작성했다. 환경정보가 개발정책 수립에 어떻게 반영될 수 있는지 정책방향도 제시했다.

또한, 기존에는 개별계획에 따라 작성한 17개 도면을 단순 인용했지만, 이번 시범사업에서는 9개 분야 175개의 환경현황도면과 공간환경계획도면을 만들어 질을 높였다.

환경부는 이번 시범사업을 다른 지자체에도 확대할 계획이다. 환경정보를 지도상에 공간화하도록 ‘지자체 환경보전계획 수립지침’을 개정하면 도시계획이나 개발사업 인허가, 각종 입지선정 등 지역 정책현장에서 환경정보 활용이 쉽게 이뤄진다. 개발정책을 수립 시 환경영향을 사전에 고려할 수 있어 정책비용을 절감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환경부 관계자는 "환경정보 공간화 사업이 향후 지자체별로 추진 예정인 도시생태현황지도(Biotope) 구축사업이나 국토환경성평가지도 정밀도 개선사업과 연계되면 정책 시너지 효과가 클 것"이라며 "부서간 칸막이를 없애고 환경과 개발정책을 서로 융합해 환경을 고려한 도시개발정책을 수립하는데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820,000
    • -2.15%
    • 이더리움
    • 3,848,000
    • -3.17%
    • 비트코인 캐시
    • 459,000
    • -1.12%
    • 리플
    • 904
    • -3.13%
    • 라이트코인
    • 172,700
    • -6.45%
    • 에이다
    • 1,803
    • -3.69%
    • 이오스
    • 3,377
    • -3.18%
    • 트론
    • 82.7
    • -5.62%
    • 스텔라루멘
    • 306.8
    • -0.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200
    • -2.38%
    • 체인링크
    • 28,040
    • -6.84%
    • 샌드박스
    • 5,405
    • -6.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