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시온, 케이큐브벤처스 등서 10억원 투자 유치

입력 2016-03-21 09:19

케이큐브벤처스과 스톤브릿지캐피털은 세탁서비스업체 워시온에 총 10억원을 공동 투자했다고 21일 밝혔다.

워시온은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세탁물을 방문 수거해 세탁 후 다시 배달해준다. 표준화된 세탁 공정과 검수 절차는 물론, 세탁 사고 보상 체계 등 서비스 전반에 자체적인 기준을 구축했다. 과거 세탁공장을 운영했던 채주병 대표와 네이버, 오라클 등 국내외 IT기업 출신 인재들이 뭉쳐 설립한 업체다.

이번 투자를 통해 워시온은 전속 공장을 확대하고, 서비스 범위도 확장할 계획이다. 또한 숙박업소, 서비스업장의 세탁물을 보증 관리하는 제휴 프로그램도 마련하고 서비스 지역을 성남에서 서울과 수도권역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채주병 워시온 대표는 "가사 노동에 번거로움을 느끼는 현대인들에게 신뢰도 높은 편리한 세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토대로 종합 홈케어 서비스 회사로 성장해 나가고 싶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를 이끈 케이큐브벤처스 정신아 상무는 “워시온은 세탁 시장과 서비스 운영 관리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실행력을 갖춘 팀”이라며 “가사의 영역에 머물렀던 기존 세탁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꿔나가는 대표적인 온디맨드 서비스로 자리잡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10:5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160,000
    • -1.96%
    • 이더리움
    • 2,931,000
    • -2.04%
    • 비트코인 캐시
    • 343,900
    • -2.88%
    • 리플
    • 737.6
    • -1.71%
    • 라이트코인
    • 127,900
    • -3.11%
    • 에이다
    • 1,267
    • -0.31%
    • 이오스
    • 2,637
    • -2.66%
    • 트론
    • 67.54
    • -1.11%
    • 스텔라루멘
    • 234.4
    • -2.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000
    • -0.82%
    • 체인링크
    • 18,040
    • -4.09%
    • 샌드박스
    • 3,725
    • -4.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