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중국 저출산 해결 정책 기대감에 관련주 상승세

입력 2015-03-09 11:14

‘두 자녀 정책’을 실시한지 1년이 지났지만 갈수록 심각해지는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해 중국이 적극적인 정채에 나설 것이라는 기대감에 유아 관련주들이 오름세다.

9일 오전 11시14분 현재 보령메디앙스는 전일대비 640원(6.85%) 상승한 9980원에 거래 중이다. 아가방컴퍼니(3.24%)와 쌍방울(1.99%)도 오름세다.

이 날 한 언론매체는 연중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兩會·정치협상회의와 전국인민대표대회)를 앞두고 중국에서는 두 자녀 정책에 대한 논의가 활발해지고 있다고 전했다.

갈수록 심각해지는 고령화와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보다 과감한 정책을 도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쏟아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인구학자를 비롯한 전문가 집단에서 전면적 두 자녀 정책 얘기를 꺼내기 시작했으며 메이즈창 산시성 정협위원은 최근 “제한적 두 자녀 정책을 시행했지만 효과가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며 “국가가 모든 가정에 두 자녀를 강제하는 정책을 도입해야 한다”는 주장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090,000
    • -4.12%
    • 이더리움
    • 5,019,000
    • -1.86%
    • 비트코인 캐시
    • 768,000
    • -1.98%
    • 리플
    • 1,345
    • -3.03%
    • 라이트코인
    • 242,200
    • -4.8%
    • 에이다
    • 2,665
    • -3.41%
    • 이오스
    • 5,790
    • -1.45%
    • 트론
    • 123.4
    • -3.14%
    • 스텔라루멘
    • 459.9
    • -3.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0,200
    • -1.41%
    • 체인링크
    • 35,600
    • +3.85%
    • 샌드박스
    • 938.6
    • -0.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