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김명수 대법원장, '후속조치' 결정 앞두고 법원공무원들 만나 의견 수렴

입력 2018-06-14 19:26

김명수 대법원장이 양승태 사법부 시절의 재판거래 의혹에 대한 후속조치를 결정을 앞두고 법원공무원들의 의견을 듣는 자리를 따로 마련했다.

14일 법원에 따르면 김 대법원장은 이날 오후 5시 26분부터 전국공무원노조 법원본부 조석제 위원장과 박정열 서울중앙지부장을 만나 이번 사태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면담은 법원노조가 직접 김 대법원장에게 면담을 요청해 성사된 것으로 전해졌다. 노조는 재판거래 의혹의 후속조치를 결정하기 위한 의견수렴 과정에서 법원공무원을 배제한 데 대한 항의의 뜻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법원장은 이달 5일부터 지난 11일까지 사법발전위원회, 전국법원장간담회, 전국법관대표회의 등의 논의기구로부터 의견을 받았다. 12일에는 대법관들과 긴급 간담회를 열기도 했다.

조 위원장 등은 면담에서 김 대법원장에게 국민의 입장에서 후속조치를 결정해야 한다는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위원장은 면담 직전 기자들에게 "국민의 목소리를 대법원장에게 똑바로 전달하기 위해 면담을 요청했다"며 "법원은 양승태 전 대법원장을 구속하고 의혹 관련자 전원을 처벌해야 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694,000
    • -4.39%
    • 이더리움
    • 271,900
    • -7.26%
    • 리플
    • 283.2
    • -4.58%
    • 라이트코인
    • 74,400
    • -11.69%
    • 이오스
    • 4,362
    • -8.88%
    • 비트코인 캐시
    • 395,500
    • -3.7%
    • 스텔라루멘
    • 71.96
    • -4.36%
    • 트론
    • 20.56
    • -2.79%
    • 에이다
    • 60.68
    • -5.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81,700
    • -4.9%
    • 모네로
    • 85,200
    • -6.17%
    • 대시
    • 102,800
    • -6.29%
    • 이더리움 클래식
    • 9,345
    • -11.76%
    • 57.25
    • -3.49%
    • 제트캐시
    • 63,950
    • -3.91%
    • 비체인
    • 6.71
    • -6.7%
    • 웨이브
    • 1,402
    • -11.8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9.5
    • -2.11%
    • 비트코인 골드
    • 9,990
    • -4.31%
    • 퀀텀
    • 2,561
    • -5.43%
    • 오미세고
    • 1,057
    • -7.04%
    • 체인링크
    • 4,481
    • +4.62%
    • 질리카
    • 7.179
    • -5.4%
    • 어거
    • 13,650
    • -6.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