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배우 김승현 "최순실 조카 장시호와 펜션 간 적 있다"

입력 2017-03-31 15:09

▲MBN '아궁이' 화면캡처.(출처=MBN '아궁이')
▲MBN '아궁이' 화면캡처.(출처=MBN '아궁이')

배우 김승현이 '비선 실세' 최순실 씨의 조카 장시호 씨를 "소개받은 적이 있다"고 말해 관심이 쏠린다.

31일 방송되는 MBN '아궁이-2017 불륜시대'편은 최근 화제가 된 '불륜 스캔들'을 다룰 예정이다.

이날 장시호·김동성, 홍상수·김민희 스캔들을 단독 보도했던 연예부 기자들을 비롯해 이혼관련 법률 전문가들이 출연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장시호·김동성 스캔들과 관련해 김승현이 "8년 전 장시호를 지인에게 소개받은 적이 있다"고 깜짝 고백해 주목을 모았다.

김승현은 "당시 장시호와 제가 이혼 후 홀로 아이를 키우고 있다는 점에서 비슷한 처지라 소개해 주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주선자 분이 장시호를 '재력도 상당하고 방송이나 연예계에 힘이 있는 사람'이라고 설명했다"고 밝혔다.

또 김승현은 "장시호와 펜션에 간 적도 있다"고 언급해 스튜디오를 뒤집었다. 주선자가 자신과 장시호를 이어주기 위해 여러 가족들이 모여 펜션에 놀러간다고 초대했다는 설명이다.

"당시 대화를 나눈 적 있냐"는 질문에 "연민의 정을 느낀 계기는 있었다"고 발언해 호기심을 일으켰다.

MBN '아궁이'는 대한민국을 뒤흔든 사건과 사람들의 숨겨진 이야기를 다루는 스토리 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영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33,000
    • +0.5%
    • 이더리움
    • 219,600
    • +2.19%
    • 리플
    • 344
    • +4.88%
    • 라이트코인
    • 67,000
    • +0.53%
    • 이오스
    • 3,712
    • +1.87%
    • 비트코인 캐시
    • 268,200
    • +1.4%
    • 스텔라루멘
    • 75.6
    • +3.85%
    • 트론
    • 19.5
    • +2.63%
    • 에이다
    • 59.7
    • +1.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500
    • +0.99%
    • 모네로
    • 59,500
    • -1.73%
    • 대시
    • 83,300
    • -0.54%
    • 이더리움 클래식
    • 5,605
    • +0.36%
    • 45.9
    • -1.29%
    • 제트캐시
    • 45,840
    • +0.2%
    • 비체인
    • 4.22
    • -0.94%
    • 웨이브
    • 1,012
    • +2.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4
    • +9.01%
    • 비트코인 골드
    • 9,395
    • +2.45%
    • 퀀텀
    • 2,131
    • -0.05%
    • 오미세고
    • 970
    • -1.22%
    • 체인링크
    • 2,993
    • +2.43%
    • 질리카
    • 7.87
    • -0.63%
    • 어거
    • 9,735
    • -0.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