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정글의 법칙, 오종혁 정글에서 손가락 부상..피 철철 "어떻길래?"

정글의 법칙 오종혁

(사진=SBS '정글의 법칙')

정글의 법칙 멤버 오종혁이 정글에서 손가락 부상을 입어 시청자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정글의법칙 in 미크로네시아'에서는 첫 번째 생존지 난마돌에서 생존을 시작한 새 병만족 김병만, 임원희, 예지원, 박정철, 류담, 오종혁, 찬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오종혁은 폭우를 피해 집터를 새로 구하려다가 야자수 나뭇 가지에 그만 손이 미끄러져 부상을 입었다. 부상은 생각보다 꽤 깊었던 것. 맨손으로 잡은 나뭇잎에 손가락이 깊게 베여 피가 많이 흐른 모습이 방영돼 모두를 놀라게 했다. 결국 제작진은 촬영을 전면 중단하고 팀 닥터를 호출했고, 곧바로 손가락 봉합수술에 들어갔다.

이 모습을 지켜본 찬열과 임원희, 박정철은 미안한 마음에 눈물을 쏟았다.

오종혁은 팀원들에게 "나 때문에 촬영이 다 중단되고, 또 걱정하는 얼굴을 하고 있어서 너무 미안했다"며 "내가 부주의 했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오종혁 부상, 어쩌면 좋아" "오종혁 부상, 찬열이 우는 모습이 눈에 선하네" "오종혁 부상, 아니 다쳐도 사과를 먼저하다니..천사가 따로없네" 등의 반응을 전했다.

온라인뉴스팀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