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규제개혁어떻게할것인가

김연아 갈라쇼 본 네티즌 "벌써부터 소치가 기다려져"

최종수정 : 2013-03-18 06:59
김우람 기자 hura@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사진=뉴시스)

18일(한국시각) 새벽 캐나다 온타리오주 런던에서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갈라쇼가 펼쳐졌다. 특히 우승을 차지한 우리나라의 김연아 선수의 멋진 무대에 대한 반응이 트위터와 미투데이를 비롯한 SNS 상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김연아 갈라쇼 멋있다”, “어제 연아 선수가 있어서 너무 감동적이고 행복했답니다. 벌써 소치가 기다려지네요”, “소치가 기다려진다”, “대한민국 스포츠계의 전설이 되겠구려” 등의 반응이 그렇다.

러시아 소치 동계올림픽은 2014년 열릴 예정이다. 김연아 선수의 이번 세계선수권대회 우승으로 한국은 총 3장의 출전권을 획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싸이월드공감
  • 마이피플
뉴스댓글 보기
전체의견-개가 있습니다. 댓글쓰기

많이본 기사

  1. 1 [진도 여객선 침몰] "움직이지 말라"던 세월호 선장…승객보다...
    진도 여객선 침몰 선장 차가운 바닷물을 피해 200여 명의 승객이 아비귀환에 빠졌을 때 세월호의 선장은 이 배에 없었다. 배와 승객을 끝까지 지켰어야할 선장은 승객보다 빨리 배를 떠난 것으로 알려져 공분을 사고 있다. 1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침몰한 세월호 선장 이모 씨와 기관사 등은 배가 침몰하기 전 서둘러 배를 빠져나간 것으로 전해져 논란이 일고 있다. 두려움과 함께 객실에 머물고 있던 승객에게는 수차례 "움직이지 말고 가만히 있어라"는 방송을 내보내고 정작 선장은 배를 떠난 셈이다. 남은 승무원은 마지막까지 남아 승객
  2. 2 [진도 여객선 침몰] '세월호' 먼저 탈출한 여객선 선장 사죄 ...
    진도 여객선 침몰, 여객선 선장 전남 진도 여객선 침몰 참사와 관련해 '조기 탈출' 의혹을 받고 있는 선장 이모(60) 씨가 승객과 가족에게 "면목없다"며 참회의 말을 전했다. 세월호 이 선장은 17일 전남 목포해양경찰서에 2차 소환 조사를 받으면서 "승객과 피해자, 가족 등에게 죄송하다"고 말했다.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 실종자 가족과 승객에게 할 말이 없느냐는 질문에 이 선장는 "정말 죄송하다. 면목이 없다"며 말을 줄였다. 그러나 '승객을 놔두고 조기탈출 했느냐',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 당시 조타기 누가 잡았느냐'
  3. 3 [진도 여객선 침몰] "승객 더 태우려 선박 개조"...세월호 참...

  4. 4 [진도 여객선 침몰] 세월호 생존자의 절규 "물속에 잠기는 아...

  5. 5 [진도 여객선 침몰] 美해군 본험 리차드함 투입…어떤 배인지 ...

  6. 6 [진도 여객선 침몰] JTBC 손석희, 참사 소식 전하다 '비통'.....

  7. 7 [진도 여객선 침몰] "박근혜 대통령 뜬눈으로 밤 새워"...청...

  8. 8 [진도 여객선 침몰] "엄마 내가 말 못할까봐, 사랑해"...가슴...

  9. 9 '진도 여객선 참사' 지상파 3사 시청률 KBS-MBC-SBS 순...JTB...

  10. 10 [진도 여객선 침몰] CNN “우리는 아직 죽지 않았다” 침몰 순...

포토뉴스
FACEBOOK

Magazine focus

e-start

스타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