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추신수, 첫 아이 낳을 때 어땠나 "한 여자를 이역만리까지 데려와 놓고"

(출처=하원미 SNS)
(출처=하원미 SNS)

추신수 선수가 뜻밖의 관심을 받고 있다.

5일 법무부에 따르면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 선수 추신수의 두 아들이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했다고 알려졌다. 이에 추신수의 파란만장했던 마이너리그 시절이 재조명되기도 했다.

지난해 JTBC '이방인'에 출연한 추신수, 하원미 부부는 마이너리그 시절 첫 아이를 낳았던 때를 회상했다. 하원미는 "첫 아이를 낳을 당시 돈도 없고 추신수도 없어 혼자였다"라며 "나 혼자 병원 가서 아이를 낳고 다음날 카시트에 태워 집에 왔다"라고 말했다. 출산 전 진료비가 없어 무료의료원에서 진료를 받기도 했다며 털어놓았다. 그러면서도 "가난했지만 꿈이 있었다" "다시 한번 그때로 돌아가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추신수는 "아무리 많은 돈을 준다고 해도 그 시절로는 안 돌아간다"라며 "한 여자를 이역만리까지 데려와 놓고 제가 해줄 수 있는 게 없었다"라며 "산후조리도 못 해줬다"라며 하원미에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317,000
    • -0.06%
    • 이더리움
    • 232,900
    • +2.92%
    • 리플
    • 329
    • +1.54%
    • 라이트코인
    • 90,950
    • +1.45%
    • 이오스
    • 4,443
    • +4.22%
    • 비트코인 캐시
    • 379,200
    • +3.89%
    • 스텔라루멘
    • 98.3
    • +5.47%
    • 트론
    • 21.5
    • +3.86%
    • 에이다
    • 76.6
    • +5.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100
    • +2.08%
    • 모네로
    • 99,350
    • +1.38%
    • 대시
    • 146,000
    • +1.6%
    • 이더리움 클래식
    • 8,895
    • +22.61%
    • 100
    • +24.22%
    • 제트캐시
    • 73,050
    • +3.47%
    • 비체인
    • 6.44
    • +7.15%
    • 웨이브
    • 2,009
    • +6.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0
    • +8.11%
    • 비트코인 골드
    • 17,370
    • +1.34%
    • 퀀텀
    • 3,149
    • +3.86%
    • 오미세고
    • 1,474
    • +2.57%
    • 체인링크
    • 3,159
    • -3.51%
    • 질리카
    • 14.2
    • +9.23%
    • 어거
    • 18,000
    • -6.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