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특징주] 후성, 반도체 소재 국산화 수혜 ‘7% 강세’

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로 국산화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관련주들이 장 초반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16일 오전 9시 21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는 후성이 전일 대비 850원(7.73%) 오른 1만1850원에 거래 중이다. 하나머티리얼즈(3.63%), SK머티리얼즈(1.60%), 솔브레인(0.74%) 등도 상승세다.

이날 김양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국내 반도체 업계 국산 소재 사용 비중 확대와, R&D(연구개발) 세액 공제, 법인세 감면 등 정부 지원 정책 시행 가능성이 있다”며 “국내 소재 업종의 밸류에이션 리래이팅 가능성도 커진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단기 주가 급등 부담이 적고 사업 다각화 효과가 큰 SK머티리얼즈와 원익QnC를 최우선주로 꼽는다”며 “소재 국산화 수혜로 후성과 솔브레인을 차선호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626,000
    • +2.96%
    • 이더리움
    • 224,900
    • +0.31%
    • 리플
    • 324
    • +2.2%
    • 라이트코인
    • 91,200
    • +0.21%
    • 이오스
    • 4,360
    • +0.9%
    • 비트코인 캐시
    • 377,400
    • -0.34%
    • 스텔라루멘
    • 92.4
    • +1.76%
    • 트론
    • 21.4
    • +1.9%
    • 에이다
    • 69.9
    • +5.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300
    • +0.3%
    • 모네로
    • 100,700
    • +3.65%
    • 대시
    • 145,000
    • +1.61%
    • 이더리움 클래식
    • 6,740
    • -0.29%
    • 70
    • +0.71%
    • 제트캐시
    • 68,800
    • +1.25%
    • 비체인
    • 6.05
    • -1.46%
    • 웨이브
    • 1,910
    • +17.8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
    • -1.35%
    • 비트코인 골드
    • 17,000
    • +2.28%
    • 퀀텀
    • 2,881
    • +1.55%
    • 오미세고
    • 1,412
    • +1.36%
    • 체인링크
    • 3,016
    • +0.39%
    • 질리카
    • 13
    • +1.56%
    • 어거
    • 13,850
    • -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