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연애의 맛' 김종민, 황미나에 자연스러운 '발마사지'…"이젠 카메라 없는 데서 만나자?"

(출처=TV조선 '연애의 맛')
(출처=TV조선 '연애의 맛')

'연애의 맛' 김종민이 황미나에게 자연스럽게 발마사지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6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김종민과 황미나가 족욕 데이트에 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은 황미나에게 진심어린 마음을 내비쳐 눈길을 끌었다.

족욕을 즐기던 김종민은 황미나에게 돌연 "발마사지 해줄까?"라며 황미나의 발을 잡고 마사지를 해주기 시작했다. 황미나는 부끄러워하면서도 "이렇게 하는 건가? 시원해"라며 좋아하는 모습을 보였다.

황미나는 김종민에게 "오빠는 되게 뭔가 유치하다. 그런데 그게 좋은 거 같애. 뭔가 계속 웃게 돼"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했다.

한참 족욕을 즐기던 김종민은 황미나에게 "나는 진짜 솔직하게 이제 방송 촬영하면서 할 수 있는 것들은 제한적이라고 생각해. 그 이후가 더 중요하게 생각이 들더라고"라며 "그래야 뭐가 진전이 있을 거란 생각이 들더라고"라고 언급했다.

김종민은 이어 "이제는 카메라 없는 데서 안 보는 데서 얘기도 좀 하고 진솔한 대화도 하고 싶은 생각이 있지"라며 "(연애의 맛) 제작진은 서운할 수 있겠지만 지금 그게 중요하냐고. 내 인생도 있는 건데"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아울러 김종민은 "우리 인생이 또 중요한 거니까"라고 말했고, 황미나는 "달달하네"라고 맞장구쳐 향후 두 사람의 진지한 만남에 관심이 쏠렸다.

한편, 김종민과 황미나의 달달한 연애가 이어지는 TV조선 '연애의 맛'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