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동상이몽’ 윤해영, 알렉스 닮은 남편과 재혼 스토리…“내가 인물 본 것 같아”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배우 윤해영이 재혼 스토리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 너는 내 운명2’에서는 이해영이 출연해 가수 알렉스를 닮았다는 남편과의 첫 만남을 전했다.

이날 윤해영은 “지금 남편과는 학부형을 통해 소개팅으로 만났다. 얼굴만 보려고 기대 없이 나갔는데 훤칠하니 좋더라. 내가 인물 본 것 같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윤해영은 “남편이 알렉스를 많이 닮았다. 놀러 가면 여자들이 그렇게 쫓아와서 사진 찍자고 할 정도다”라며 “신혼 초 때는 클렌징을 다 해줬다. 피곤해서 그냥 자려고 했는데 여배우는 해야 한다며 해주더라”라고 다정한 행동 역시 알렉스를 닮았음을 알렸다.

한편 윤해영은 1998년 결혼해 2003년 딸을 출산했지만 2년 만인 2005년 이혼했다. 이후 2011년 안과의사인 현재의 남편을 만나 비밀리에 재혼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