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P분석] GRT, 프로템 인수로 中 진출 시너지 도모

본 기사는 (2018-08-17 08:50)에 Money10을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정밀 코팅 기능성 신소재기업 GRT(그레이트리치과기유한공사)가 IT 산업용 필름 코팅 장비 전문업체 인수를 추진하면서 중국 현지 진출을 강화한다.

17일 GRT에 따르면 이 회사는 향후 사업 계획에 대해 이달 23일 기업설명회(IR)를 통해 발표한다.

프로템으로 GRT는 51% 지분 취득을 위한 MOU를 체결한 이후 사업에 대한 것이 주요 내용이 될 전망이다.

GRT는 지난해 프로템의 지분투자를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으나, 그간 협상을 통해 기업 인수로 방향을 선회했다. 지금까지 합의된 프로템의 인수 비율은 50% 이상으로 구체적인 투자 금액과 비율은 실사를 거쳐 올해 내로 확정 및 인수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향후 GRT는 프로템과 중국내 합작법인을 설립해 현지 진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프로템은 지난해 현대자동차에 수소연료전지 셀(Cell) 제작 설비를 공급하는 등 신재생에너지 장비 제작 시장에 진입함으로써 사업 다각화를 성공적으로 진행시키고 있다.

GRT는 중국의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전기자동차 등 첨단 산업의 성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향후 지속적인 연구개발 및 신제품 출시로 중국을 대표하는 첨단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프로템은 2003년 설립돼, 2017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252억원과 16억원을 기록했다. 주요 고객으로는 삼성SDI, LG화학, SKC, 효성, 두산, AVERRY DENNISON, NITTO DENKO, DUPONT 등 글로벌기업에 장비를 납품하고 있다.

올해 3월 그 동안 수입에 의존하고 있던 프리프레그(Prepreg) 생산시설의 국산화에 성공해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으로부터 ‘이달의 산업기술상’ 신기술 부문과 사업화 기술부문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한 강소기업이다.

프리프레그란 실이나 천 형태의 탄소섬유를 첨단복합소재로 변형하는데 이용하는 중간 기재를 말한다.

☞ 투자자 300명에게 공개하는 종목의 속살 이투데이 스탁프리미엄에서 확인하세요

http://www.etoday.co.kr/stockpremium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24,000
    • -3.92%
    • 이더리움
    • 257,000
    • -7.05%
    • 리플
    • 366
    • -4.68%
    • 라이트코인
    • 103,000
    • -6.44%
    • 이오스
    • 4,866
    • -7.31%
    • 비트코인 캐시
    • 347,500
    • -8.09%
    • 스텔라루멘
    • 108
    • -6.08%
    • 트론
    • 27.5
    • -8.02%
    • 에이다
    • 93.7
    • -4.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0,900
    • -7.48%
    • 모네로
    • 97,150
    • -0.76%
    • 대시
    • 152,600
    • -2.49%
    • 이더리움 클래식
    • 6,810
    • -1.23%
    • 93.3
    • -3.81%
    • 제트캐시
    • 106,900
    • +1.8%
    • 비체인
    • 7.3
    • -0.94%
    • 웨이브
    • 2,542
    • -3.7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1
    • -8.75%
    • 비트코인 골드
    • 29,060
    • -2.48%
    • 퀀텀
    • 3,692
    • -7.72%
    • 오미세고
    • 1,733
    • -8.64%
    • 체인링크
    • 4,400
    • -9.14%
    • 질리카
    • 16.8
    • -1.75%
    • 어거
    • 19,160
    • -5.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