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제 18호 태풍 룸비아 북상… 예상 경로는?

(사진제공=기상청)
(사진제공=기상청)

제 18호 태풍 '룸비아'가 제주 남쪽 먼바다에 일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일본 오키나와 북북서쪽 210㎞ 부근 해상에서 태풍 룸비아가 발생했다.

중심기압 996hPa(헥토파스칼)인 룸비아의 강도는 ‘약’이며, 크기는 소형으로 분류된다. 현재 시속 24㎞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기상청은 이 태풍이 16일 오후나 17일 오전 중 중국 상하이 인근 내륙에 상륙해 18일 상하이 서쪽 약 760㎞ 지점에서 소멸할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 국가태풍센터 관계자는 "내일 새벽 제주 남쪽 먼바다에 태풍 특보가 발효될 전망"이라며 "우리나라 본토에는 직접적인 영향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