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오일뱅크, 주권 상장예비심사신청서 제출

현대오일뱅크가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위한 본격적인 절차에 돌입했다.

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현대오일뱅크는 주권 상장예비심사신청서를 제출했다.

현대오일뱅크는 원유 정제처리업체로 1964년 11월 19일 설립됐다. 현대중공업지주 외 1인이 지분의 91.37%를 소유하고 있다.

작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4조49억 원, 6866억 원을 기록했다. 총 자산은 9조1323억 원이며 자기자본은 4조5734억 원으로 전해졌다. 대표주관사는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