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특징주] 휘닉스소재, 북 희소금속 리튬 대량 매장...포스코와 자원개발 합작 기대↑

휘닉스소재가 강세다. 포스코와 함께 설립한 포스코ESM이 리튬 등 희소금속을 가공하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지분 보유 사실이 부각된 결과로 풀이된다.

26일 오전 9시 56분 현재 휘닉스소재는 전날보다 5.26% 오른 1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휘닉스소재는 포스코와의 투자 협약에 따라 2012년 포스코ESM을 설립했다. 휘닉스소재의 지분율은 24.7%다.

최근 남북 정상회담 국면에서 북한 광물 자원에 대한 경제협력 확대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북한에는 리튬 등 희소금속의 매장량이 높아 포스코와 자원개발 협력시 수혜가 전망되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