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 사랑한다는 말 잘해…“나에겐 쑥스러워하지 않아”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강수지가 밝힌 김국진의 사랑꾼 면모가 눈길을 끈다.

1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강수지는 김국진이 ‘사랑한다’라는 말을 잘한다고 밝혀 청춘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강수지는 “김국진은 사랑한다는 말을 자주 하는 편이다. 전화할 때마다 한다”라며 “처음부터 잘했다. 그래서 여기 오면 변하는 김국진의 모습에 당황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최성국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우리도 사랑한다는 말을 잘 안 해보긴 했지만 제일 안 할 거 같은 사람이 국진이 형이다. 혹시 누나가 요구하는 거 아니냐”라고 재차 물었다.

강수지는 “전화 끊을 때마다 하는 게 ‘사랑해’다. 오빠가 먼저 말한다. 제가 두 번째로 말한다”라며 “오빠에게는 말하지 마라”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