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판듀2’ 김범수X생맥주녀, 열정의 ‘약속’ 열창…“바람난 왕자 같았다”

▲김범수(출처=SBS '판타스틱듀오2' 방송캡처)
▲김범수(출처=SBS '판타스틱듀오2' 방송캡처)

김범수가 180도 다른 ‘약속’ 무대를 선보였다.

3일 방송된 ‘판타스틱 듀오2’ 왕중왕전 2라운드 ‘청춘 시대’에서는 김범수와 생맥주녀의 ‘약속’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김범수와 강릉 맥주녀 권아영은 실크 소재의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두 사람은 발라드라는 틀을 깨고 흥겨움을 넘어 섹시함을 겸비한 열정의 무대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무대를 본 윤일상은 “처음부터 의상이 남달랐다. 저 의상에 어울리는 조명은 암전뿐이라고 생각했다”라고 했고 박미경은 “김범수 씨가 200% 실력을 발휘 한 거 같다. 바람난 왕자의 느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