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문체부, 장시호 연루 의혹 '동계스포츠영재센터' 특별감사 착수

문화체육관광부가 '비선 실세' 최순실 씨의 조카인 장시호(개명 전 장유진) 씨가 설립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 대한 특별감사에 나선다.

3일 문체부에 따르면 이번 특별감사에서는 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 대한 국고보조금 적정 집행 여부, 관련 의사결정 과정, 법인설립과 운영과정 등이 집중적으로 다뤄질 예정이다. 문체부가 최 씨와 관련한 문제에 특별감사를 진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계스포츠영재센터는 최 씨의 조카인 장 씨가 단체 설립과 운영을 주도한 것으로 전해지면서 특혜 의혹이 높아진 상태다. 실제 이 단체는 설립 후 약 1년 반 만에 정부 에산 6억7000만 원을 받아 특혜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스키 국가대표 출신 허승욱 씨가 회장을, 장 씨의 지인인 빙상 국가대표 출신 이규혁 씨가 전무이사를 맡고 있다.

문체부는 단체의 사업과 예산집행 과정에서 장 씨의 개입 여부와 관련 자금이 스포츠매니지먼트 회사인 더스포츠엠으로 유입됐는 여부도 조사할 방침이다. 더스포츠엠은 장 씨가 실소유주로 알려져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72,000
    • -0.38%
    • 이더리움
    • 229,800
    • +1.9%
    • 리플
    • 341
    • +5.57%
    • 라이트코인
    • 91,550
    • +0.71%
    • 이오스
    • 4,399
    • +1.03%
    • 비트코인 캐시
    • 385,900
    • +2.03%
    • 스텔라루멘
    • 94.7
    • +2.6%
    • 트론
    • 21.5
    • +0.46%
    • 에이다
    • 71.6
    • +2.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3,600
    • -0.42%
    • 모네로
    • 101,400
    • +0.39%
    • 대시
    • 147,500
    • +1.72%
    • 이더리움 클래식
    • 6,795
    • +0.81%
    • 71
    • +1.42%
    • 제트캐시
    • 71,000
    • +3.19%
    • 비체인
    • 5.99
    • -1.64%
    • 웨이브
    • 1,818
    • -5.9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7
    • -0.91%
    • 비트코인 골드
    • 16,880
    • -0.7%
    • 퀀텀
    • 3,200
    • +10.76%
    • 오미세고
    • 1,509
    • +6.49%
    • 체인링크
    • 3,257
    • +7.99%
    • 질리카
    • 13.5
    • +4.65%
    • 어거
    • 14,280
    • +2.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