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홍콩 길거리서 아이 노상방뇨 시킨 중국인 부부 '시끌'

입력 2014-04-29 09:06

(사진=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캡쳐)

홍콩 관광 중이던 중국인 부부가 거리에서 아이에게 소변을 보게 해 중국과 홍콩 네티즌의 논쟁을 불러일으켰다. 지난 26일(현지시간) '사우스 차이나 모닝포스트'의 보도에 따르면 홍콩 몽콕 거리에서 중국인 부부가 2살 난 딸이 화장실을 가고 싶다고 보채자 길거리에서 소변을 보게 했다. 홍콩 시민들이 이 모습을 보고 몰려들어 카메라를 꺼내자 화가 난 부부가 촬영하던 남성의 카메라 메모리카드를 뺏는 등 싸움이 일어났다. 이로인해 인터넷 상에서는 중국과 홍콩 네티즌간 의견이 맞붙으며 논란이 일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11:5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836,000
    • -2.07%
    • 이더리움
    • 5,168,000
    • -1.3%
    • 비트코인 캐시
    • 559,500
    • -6.05%
    • 리플
    • 997.1
    • -4.86%
    • 라이트코인
    • 191,100
    • -6.73%
    • 에이다
    • 1,697
    • -3.63%
    • 이오스
    • 3,760
    • -4.18%
    • 트론
    • 103.4
    • -4.17%
    • 스텔라루멘
    • 348.7
    • -6.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8,800
    • -7.23%
    • 체인링크
    • 23,630
    • -7.7%
    • 샌드박스
    • 6,410
    • -12.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