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부인과질환 싱글포트 로봇수술 본격화

입력 2014-02-27 17:01

무흉터 수술의 대명사가 된 싱글포트 수술이 로봇을 이용함으로써 보다 정교한 수술이 가능하게 됐다.

성균관의대 삼성서울병원은 산부인과 김태중 교수가 지난해 12월 싱글포트 로봇수술을 이용, 50대 난소종양 환자의 자궁 및 난소절제술을 성공한데 이어 초기 자궁내막암과 자궁경부암 환자 등 3건을 시행해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부인과 질환에서 국내 첫 싱글포트 로봇수술이다.

로봇 싱글포트 수술은 기존의 로봇 수술 장비와 로봇용 싱글포트 플랫폼을 사용해 로봇 수술과 싱글포트 수술의 장점을 모두 제공하는 것이 특징. 로봇 수술은 정교한 수술을 함으로써 환자에게 출혈 및 통증 감소, 조기 회복과 같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다. 또 싱글포트로 접근함으로써 추가적으로 통증이 적고 수술 흉터를 최소화한 무흉터수술이 가능해 여성환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수술법이다.

김 교수는 “로봇을 이용함으로써 확대된 영상하에 수술 기구간의 부딪힘 없이 집도의가 편한 자세에서 정교한 조작이 가능하다”며 “양성종양 수술은 물론 초기 자궁내막암 및 자궁경부암 환자에게도 확대 적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교수는 이어 “요즘 부인과 여성 환자들은 수술의 완벽성과 안전성을 넘어, 흉터가 없고 빨리 회복할 수 있는 수술법을 원하고 있으며, 그러한 요구에 맞춰 수술 기법이 진화하고 있다”면서 “싱글포트 로봇 수술의 등장은 정교함과 미용적 측면 모두를 만족시키는 수술법”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233,000
    • -1.09%
    • 이더리움
    • 5,186,000
    • +0.45%
    • 비트코인 캐시
    • 567,500
    • -4.7%
    • 리플
    • 993.5
    • -5.87%
    • 라이트코인
    • 192,400
    • -7.01%
    • 에이다
    • 1,665
    • -8.01%
    • 이오스
    • 3,740
    • -5.27%
    • 트론
    • 105.3
    • -3.13%
    • 스텔라루멘
    • 346.3
    • -9.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1,000
    • -5.15%
    • 체인링크
    • 23,970
    • -8.06%
    • 샌드박스
    • 6,640
    • -10.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