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자부, 올해 에너지절약시설 총 6550억원 지원

입력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중소기업과 에너지절약전문기업(ESCO)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수혜대상기업을 확대하는 등 에너지이용합리화를 위해 금년중 6550억원의 자금을 지원키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산자부는 올해 지원금액은 지난해 6490억원보다 60억원 늘어난 규모로 고유가 및 기후변화협약 의무부담에 대비하기 위한 기업의 에너지절약시설 투자 및 집단에너지 보급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산자부는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은 보다 많은 수요자를 지원하기 위해 대기업의 경우 소요자금의 100% 까지 지원하던 것을 80% 이내만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산자부는 자금조달 능력이 부족한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정책적 우대 지원을 위해 소요자금의 90%까지 지원하기로 하여 보다 많은 기업들에게 자금 혜택이 돌아가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중 일정액(1237억원)을 ESCO사업에 별도로 배정하고, 그중 70% 이상은 중소기업에 지원할 계획이다.

전체 6,550억원의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중 에너지 절약을 촉진하기 위해 에너지절약시설의 설치, 자발적 협약기업의 투자사업 등 에너지이용합리화사업에 3455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에너지절약전문기업(ESCO)의 투자사업과 집단에너지사업에도 각각 1237억원과 1856억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이 자금을 지원받고자하는 수요자는 에너지관리공단 홈페이지(www.kemco.or.k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고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범죄물 심취했다는 정유정…‘또래 살인’ 키운 건 범죄 예능?
  • 바이든, 잊을 만하면 ‘꽈당’...이번엔 공군사관학교 졸업식장서
  • 대표 생일에 500만 원 걷은 회사..."대리 3만 원, 부장 5만 원"
  • ‘SM 잔혹사’ 되풀이되는 계약 분쟁, 문제는…
  • 경단녀 되니 월급도 ‘뚝’
  • ‘평범한 30대 청년으로“ 임영웅, KBS ’뉴스9‘ 출연
  • MC몽 “첸백시·SM 분쟁 개입한 적 없다…후배 위로했을 뿐”
  • “‘의대쏠림’에 서울대 순수 자열계열 합격선 고려대보다 낮아져”
  • 오늘의 상승종목

  • 06.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880,000
    • -0.52%
    • 이더리움
    • 2,513,000
    • +0%
    • 비트코인 캐시
    • 151,400
    • -0.59%
    • 리플
    • 693.8
    • +0.89%
    • 솔라나
    • 27,810
    • -0.54%
    • 에이다
    • 497.7
    • +0.61%
    • 이오스
    • 1,198
    • -0.42%
    • 트론
    • 110.7
    • +9.17%
    • 스텔라루멘
    • 122.7
    • +0.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43,170
    • -1.33%
    • 체인링크
    • 8,500
    • -0.87%
    • 샌드박스
    • 752.7
    • +0.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