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오광록, '기황후' 첫 등장부터 강렬한 인상… '블랙 카리스마' 발산

입력 2014-01-21 08:03

(MBC)
배우 오광록이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극중 노예를 파는 원나라 거상 흑수 역할을 맡은 오광록은 20일 밤 방송된 23회에서 첫 등장했다. 무리의 사내들 속, 우두머리로 나타난 오광록은 검은 망이 쳐진 삿갓을 쓴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길에서 납치한 막생(송경철)을 보며 “희한한 놈이 잡혔구나. 눈빛은 강한데 양기가 없고 뼈와 살은 억센데 피부는 계집처럼 곱고.. 이런놈이라면 필시.. 환관출신인 게냐, 아니면 궁형을 당한 게냐?”라며 날카로운 관찰력을 보여주는가 하면, 승냥(하지원)에게는 “고려인이라고? 니들이 오죽이나 쓸모가 없으면 곡식의 껍질처럼 나라가 다 버렸겠느냐”라고 비웃어 승냥을 가슴 아프게 만들었다.

원나라 요양행성에서 연철승상(전국환)의 비호를 받는 거상이 위폐와 관련된 인물이라는 추측이 예상되는 상황에서 오광록의 악랄하고 강렬한 첫 등장은 극의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기황후’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52,000
    • +0.26%
    • 이더리움
    • 283,400
    • +0.25%
    • 리플
    • 236.9
    • +0.38%
    • 라이트코인
    • 52,500
    • +0%
    • 이오스
    • 3,085
    • -0.23%
    • 비트코인 캐시
    • 279,500
    • +0.11%
    • 스텔라루멘
    • 109
    • -0.91%
    • 트론
    • 21.41
    • -1.43%
    • 에이다
    • 145.9
    • +0.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9,100
    • +2.86%
    • 대시
    • 85,050
    • -0.64%
    • 이더리움 클래식
    • 7,595
    • -0.98%
    • 54
    • -1.94%
    • 제트캐시
    • 69,150
    • +5.57%
    • 비체인
    • 21.2
    • +0.19%
    • 웨이브
    • 1,414
    • -0.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5
    • +0.56%
    • 비트코인 골드
    • 11,740
    • -6.75%
    • 퀀텀
    • 2,382
    • -2.78%
    • 오미세고
    • 1,799
    • -1.32%
    • 체인링크
    • 8,090
    • +12.67%
    • 질리카
    • 23.04
    • -1.33%
    • 어거
    • 23,030
    • +0.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