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K-POP, 82% 아이돌 음악 편중ㆍ한류 저해

입력 2013-10-17 08:26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사진=뉴시스)

국내 K-POP 음악이 82%가 아이돌 음악으로 특정 장르에 지나치게 편중돼 한류 발전에 저해될 가능성이 높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민주당 유기홍 의원이 대중음악SOUND와 함께 분석 작성한 ‘K-POP의 특정 장르 편중 현황과 대책’에 따르면 국내 대표 가요 차트인 2012년 가온 차트 차트 TOP 100을 장르별로 분석한 결과 아이돌 가수의 음악이 82%나 차지했고 다음이 팝(8%), OST(5%)순이었다. 기타 힙합·록·포크 등 다른 장르는 1% 대 아래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비해 2012년 미국 빌보드 차트 TOP100을 장르별로 보면 팝 장르가 31%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록(26%), 컨트리(13%), 힙합(13%), 알앤비(4%), 일렉트로닉(4%) 등으로 장르의 다양성을 보였다.

또한 일본의 오리콘 차트 2012년 TOP100 분석결과, 팝 35%, 아이돌 31%, 록 20%, 힙합 5%, 알앤비·솔 3%로 음악의 다양한 장르가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유기홍 의원은 “아이돌 음악의 점유율이 80%가 넘는 국내 대중음악 시장 구조로는 영미권 진출이 제한적이다. 국내의 아이돌 음악 편중 현상은, 전세계 음악시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영미권 음악 팬들의 기호와 다르다. 한류가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로 확대되는 것의 걸림돌이 될 것이다”고 주장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43,000
    • +0.07%
    • 이더리움
    • 283,000
    • -0.14%
    • 리플
    • 236.3
    • -0.25%
    • 라이트코인
    • 52,400
    • -0.38%
    • 이오스
    • 3,076
    • -0.71%
    • 비트코인 캐시
    • 278,900
    • -0.36%
    • 스텔라루멘
    • 109
    • -0.91%
    • 트론
    • 21.42
    • -1.47%
    • 에이다
    • 145.6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000
    • +1.88%
    • 대시
    • 85,050
    • -0.64%
    • 이더리움 클래식
    • 7,610
    • -0.78%
    • 54.47
    • -1.3%
    • 제트캐시
    • 70,350
    • +7.08%
    • 비체인
    • 21.06
    • +0%
    • 웨이브
    • 1,428
    • +0.9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2.8
    • +0%
    • 비트코인 골드
    • 11,690
    • -10.83%
    • 퀀텀
    • 2,386
    • -3.01%
    • 오미세고
    • 1,804
    • -1.04%
    • 체인링크
    • 8,045
    • +11.2%
    • 질리카
    • 23.33
    • -0.21%
    • 어거
    • 23,030
    • +1.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