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정대세, K-리그 데뷔골…수원, 대구 3-1 완승

입력 2013-04-06 17:48

전북은 연패 막아...포항은 인천과 무승부

(연합뉴스)
정대세(29)가 K리그 클래식 첫 데뷔 골을 성공시키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수원 삼성은 6일 오후 2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5라운드 대구FC와의 홈경기에서 정대세의 선제골을 포함해 3-1 승리를 만들었다.

수원은 이번 승리로 승점 3점을 보태며 4승1패(승점 10)를 기록했다.

특히 올시즌 K리그 클래식에 모습을 보인 ‘인민 루니’ 정대세는 출전 4경기 만에 시즌 첫 골을 터뜨렸다. 그는 또 후반 9분, 스테보의 골을 도우며 1골1도움으로 선전했다.

대구는 아사모가 한골을 넣었지만 후반들어 더 이상의 골이 터지지 않으며 패배를 맛봤다.

전북 현대는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홈경기에서 서상민이 결승골을 터뜨려 2-1로 1승을 챙겼다.

전북은 전반 32분 에닝요가 이동국의 어시스트를 받아 선제골을 터뜨렸으나 후반 20분에 페드로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1-1로 팽팽하던 상황에서 후반 40분 서상민이 왼발 슈팅으로 승부 확정지었다.

포항과 인천 유나이티드는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인천은 후반 28분 손대호가 선제골을 터뜨려 앞서나갔지만 포항이 3분 뒤에 황진성이 페널티킥을 동점골로 연결해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712,000
    • +0.27%
    • 이더리움
    • 443,500
    • -3.48%
    • 리플
    • 281
    • -1.58%
    • 라이트코인
    • 63,700
    • -4.57%
    • 이오스
    • 2,984
    • -0.43%
    • 비트코인 캐시
    • 292,700
    • -4.66%
    • 스텔라루멘
    • 91.86
    • -1.9%
    • 트론
    • 30.28
    • -0.72%
    • 에이다
    • 115.1
    • -4.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700
    • -4.77%
    • 대시
    • 79,000
    • -1.92%
    • 이더리움 클래식
    • 6,765
    • -1.74%
    • 108.6
    • -8.74%
    • 제트캐시
    • 67,550
    • -5.72%
    • 비체인
    • 12.85
    • -4.1%
    • 웨이브
    • 3,558
    • -6.8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0.7
    • -1.55%
    • 비트코인 골드
    • 8,495
    • -4.92%
    • 퀀텀
    • 2,462
    • -2.69%
    • 오미세고
    • 3,641
    • -3.88%
    • 체인링크
    • 13,280
    • -4.05%
    • 질리카
    • 20.9
    • -3.51%
    • 어거
    • 14,810
    • -2.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