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철 결혼 발표…6월22일 연상녀와 '웨딩마치'

입력 2013-03-28 17:05

아우크스부르크의 구세주 구자철(24FC·아우크스부르크)이 오는 6월22일 결혼한다.

29일 일간스포츠는 "대한축구협회 관계자와 한 A대표팀 선수에 따르면 구자철이 6월 22일 서울 워커힐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라며 구자철의 결혼 날짜를 알렸다.

구자철의 예비 신부는 제주도 서귀포 출신으로 연상의 일반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구차철이 K리그 제주 유나이티드 시절 처음 만나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현재 결혼식장과 날짜가 정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구자철은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기 전 기자들과 만나 “6월18일 이란과 2014년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8차전을 마친 그 주에 결혼할 생각이다. 정확히 날짜와 시간, 식장이 잡히면 다시 한번 말씀을 드리겠다”며 결혼설을 인정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017,000
    • -1.3%
    • 이더리움
    • 4,166,000
    • -0.48%
    • 비트코인 캐시
    • 1,682,000
    • +1.45%
    • 리플
    • 1,945
    • -2.9%
    • 라이트코인
    • 425,800
    • +3.25%
    • 에이다
    • 2,006
    • +2.71%
    • 이오스
    • 13,330
    • +15.71%
    • 트론
    • 187.6
    • +4.86%
    • 스텔라루멘
    • 781.6
    • +1.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493,500
    • +0.14%
    • 체인링크
    • 56,900
    • -0.52%
    • 샌드박스
    • 664
    • -4.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