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응답하라 1997' 자막 화제… 센스만점 '친절한 드라마'

입력 2012-08-02 01:34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7' 속 깨알 자막이 화제다.

케이블채널 tvN 주간드라마 '응답하라 1997'은 1990년대를 배경으로 젊은 세대의 향수를 자극한다. 90년대 팬 문화를 모르는 시청자들과 부산사투리에 대한 이해를 돕는 한편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일편단심 H.O.T 토니바라기인 시원(정은지 분)의 별명인 '안승부인 = 안승호(토니 본명) 부인'이나 '포카리 = 97년 당시 토니안 개인차량의 애칭' 등과 같이 H.O.T의 열혈팬이 아니면 알기 힘든 부분에 대해 자막으로 설명을 더했다.

리얼한 부산 사투리 때문에 등장한 표준어 자막도 눈길을 끈다. 서울에서 전학 온 학찬(은지원 분)에게 학교 소개를 해주라는 교사의 말에 성재(이시언 분)는 학찬을 골탕먹이기 위해 "내가 백지 이런 날 주번에 걸리가 지금 정신 상가로븐께 홀딱 다 이따 비주께"라고 말하는 장면에서 "내가 하필 이런 날 주번에 걸려서 지금 몹시 정신이 혼란스러우니 모든 것들은 나중에 구경시켜줄게"라며 표준말로 자막이 달렸다. 실제 부산 출신인 이시언의 고난이도 사투리 연기에 넋이 나간 듯 멍한 은지원의 표정도 화제를 모았다.

특히 맛깔 나면서도 찰진 부산사투리 연기는 회를 거듭할 수록 시청자들을 중독시키고 있다. 부산 출신인 정은지와 호야, 울산 출신인 서인국을 비롯해 성동일, 이일화, 송종호 등 연기파 배우들의 리얼한 연기가 드라마의 구수한 맛과 재미를 더하고 있다는 평이다.

'응답하라 1997'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52,000
    • +0.16%
    • 이더리움
    • 283,300
    • +0%
    • 리플
    • 236.6
    • -0.25%
    • 라이트코인
    • 52,500
    • -0.38%
    • 이오스
    • 3,078
    • -0.71%
    • 비트코인 캐시
    • 278,900
    • -0.5%
    • 스텔라루멘
    • 108.9
    • -1.09%
    • 트론
    • 21.42
    • -1.47%
    • 에이다
    • 146.1
    • -0.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300
    • +2.02%
    • 대시
    • 85,050
    • -0.64%
    • 이더리움 클래식
    • 7,610
    • -1.04%
    • 54.47
    • -1.3%
    • 제트캐시
    • 70,350
    • +7.08%
    • 비체인
    • 21.07
    • -0.85%
    • 웨이브
    • 1,430
    • +1.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2.8
    • +0%
    • 비트코인 골드
    • 11,770
    • -11.7%
    • 퀀텀
    • 2,388
    • -3.32%
    • 오미세고
    • 1,806
    • -0.93%
    • 체인링크
    • 8,090
    • +11.83%
    • 질리카
    • 23.33
    • -0.21%
    • 어거
    • 23,070
    • +1.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