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패밀리' 카라 규리, '미스터' 안무 불만 "허리 돌아가겠다"

입력 2012-06-25 00:0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MBC '무작정패밀리' 방송화면)
카라 규리가 자신의 히트곡 '미스터'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규리는 24일 MBC '무작정 패밀리'에 한류스타로 출연, 연이은 공연에 피곤한 기색을 표하며 "맨날 '미스터'만 추니까 허리가 돌아갈 것 같다"고 불평했다.

규리의 고충은 위로가 아닌 부러움의 대상이 됐다. 문숙은 "그래서 입금은 언제 되냐"고 현실적인 질문을 던졌고, 재훈은 "맨날 공연 다니고 대단하다"고 추켜세웠다.

규리가 "도쿄돔에서 공연할 것 같다. 5만석쯤 된다", "이번에 영화 주연 캐스팅 됐다" 등 근황을 전하자 선웅을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MBC '무작정 패밀리'에는 이한위, 안문숙, 탁재훈, 이혜영, 유세윤, 박규리, 최선웅, 김소현, 차홍 등이 출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99,000
    • -0.48%
    • 이더리움
    • 1,711,000
    • -1.44%
    • 비트코인 캐시
    • 149,900
    • +1.08%
    • 리플
    • 529.9
    • +1.26%
    • 솔라나
    • 18,190
    • -1.03%
    • 에이다
    • 434.8
    • +2.21%
    • 이오스
    • 1,259
    • +0.16%
    • 트론
    • 72.55
    • -0.58%
    • 스텔라루멘
    • 117.7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300
    • -0.27%
    • 체인링크
    • 10,000
    • -2.44%
    • 샌드박스
    • 795.9
    • -1.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