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세계불꽃축제보러 120만 인파 몰려

입력 2010-10-09 21:43 수정 2010-10-09 22:16

▲사진=연합뉴스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열리는 '2010 서울세계불꽃축제'를 관람하고자 모인 인파가 약 120만명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는 이날 오후 1시께부터 시민이 모여들기 시작했으며 오후 5시부터 마포대교 남단~여의상류IC 구간의 양방향 교통을 모두 통제하고 있다. 또 올림픽 도로와 노들길의 63빌딩 진입로도 상황에 따라 통제할 예정이다.

안전 사고 등 만일의 사태를 대비하고자 공원 주변에 경찰 14개 중대 1100여명을 배치했다.

아울러 경찰은 여의도 외에도 원효대교와 한강대교 인근, 동작구 일대 등 불꽃축제를 볼 수 있는 명소에 모인 시민이 12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다.

한편 '2010서울세계불꽃축제'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 캐나다 등 3개국이 참여해 이날 오후 7시30분부터 9시까지 약 10만발의 불꽃으로 멋진 볼거리를 선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30 12:2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08,000
    • -2.44%
    • 이더리움
    • 5,483,000
    • +0.96%
    • 비트코인 캐시
    • 703,500
    • -1.19%
    • 리플
    • 1,235
    • +0.16%
    • 라이트코인
    • 250,900
    • -0.2%
    • 에이다
    • 1,960
    • -2.39%
    • 이오스
    • 4,916
    • -1.23%
    • 트론
    • 119.5
    • -0.08%
    • 스텔라루멘
    • 411.8
    • -0.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200
    • -1.82%
    • 체인링크
    • 30,680
    • -2.32%
    • 샌드박스
    • 8,435
    • -14.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