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운용 ‘SOL 미국 테크 TOP10 ETF’ 순자산 500억 돌파

입력 2024-06-19 09:0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신한자산운용은 ‘SOL 미국 테크 TOP10 상장지수펀드(ETF)’의 순자산이 5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순자산 규모 300억 원을 넘어선 지 3거래일 만에 200억 원이 몰렸다. 이는 연금투자자 등의 개인투자자 매수세가 급격히 증가한 영향이다.

SOL 미국 테크 TOP10 ETF는 미국 나스닥에 상장된 주식 중 테크 관련 시가총액 상위 10개 기업에 분산 투자한다. 구성종목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알파벳(구글), 아마존, 메타, 브로드컴 등 인공지능(AI)과 온디바이스 AI 대표기업이 포함돼 있다.

특히 비중 상위 1, 2위 종목인 애플(20.05%)과 엔비디아(19.37%)가 ETF 상장 이후 각각 12.64%, 37.32% 상승한 가운데 AI 대표 수혜주로 급부상하고 있는 브로드컴도 일주일 새 약 27% 상승하며 해당 ETF 상승에 기여하기도 했다.

김정현 신한자산운용 ETF사업본부장은 “최근 기대 이상의 실적과 함께 주식 분할을 발표하며 엔비디아의 대체주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는 브로드컴의 사례에서 볼 수 있듯 미국의 주요 빅테크 기업은 미래 산업의 핵심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어 각각의 성장 모멘텀을 주목해야 한다”며 “SOL 미국 테크TOP10 ETF는 동일 유형의 미국 빅테크 투자 ETF 대비 최대 10분의 1 수준의 총 보수(연 0.05%)로 장기 적립식 투자에 최적화된 상품“이라고 말했다.

한편 SOL 미국 테크 TOP10 ETF는 장기 투자 관점에서 연금상품으로 활용도가 높다. 연금수령 시 3.3%~5.5% 저율 분리과세를 적용받기 때문에 절세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다만 일반계좌에서 매매할 경우 15.4% 배당소득세가 부과되며, 금융소득 합산 2000만 원을 초과할 경우 금융소득종합과세가 적용될 수 있어 주의를 요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도심속 손님일까 이웃일까' 서서울호수공원 너구리 가족 [포토로그]
  • "여행 중 잃어버린 휴대품은 보험으로 보상 안 돼요"
  • 축협, '내부 폭로' 박주호 법적 대응 철회…"공식 대응하지 않기로"
  • "임신 36주 낙태 브이로그, 산모 살인죄 처벌은 어려워"
  • 삼성전자, ‘불량 이슈’ 갤럭시 버즈3 프로에 “교환‧환불 진행…사과드린다”
  • 쯔양, 구제역 '협박 영상' 공개…"원치 않는 계약서 쓰고 5500만 원 줬다"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482,000
    • +1.94%
    • 이더리움
    • 4,905,000
    • +1.43%
    • 비트코인 캐시
    • 554,500
    • +3.36%
    • 리플
    • 833
    • +5.71%
    • 솔라나
    • 237,200
    • +0.89%
    • 에이다
    • 608
    • +1.16%
    • 이오스
    • 858
    • +2.51%
    • 트론
    • 189
    • +0.53%
    • 스텔라루멘
    • 148
    • +2.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650
    • +3.25%
    • 체인링크
    • 19,720
    • +2.23%
    • 샌드박스
    • 485
    • +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