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파 탈락 위기’ 리버풀, 안방서 한골도 못 넣었다…아탈란타에 0-3 충격패

입력 2024-04-12 10:5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AF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프리미어리그(PL) 선두 경쟁 중인 리버풀이 안방에서 처참한 패배를 당했다.

리버풀은 12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8강 1차전 홈 경기에서 아탈란타(이탈리아)에 0대 3으로 완패했다.

리버풀은 지난해 2월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에게 패배한 지 1년 2개월 만에 패배했다. 공식전으로는 34경기 만이다.

리버풀은 홈에서 대패한 최악의 상황에서 원정 2차전을 치르게 됐다. 리버풀은 4강 진출을 위해 2차전에서 4골 차 이상의 대승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날 리버풀은 점유율에서 7-3, 슈팅수에서 19-11로 앞서는 등 경기를 주도하고도 결과적으로 완패했다. 전반 38분 잔루카 스카마차에게 선제골을 내줬고, 후반 15분 스카마차에게 추가골, 후반 38분 마리오 팔라시치에게 쐐기골까지 내주며 무너졌다.

리버풀이 유럽 클럽 대항전 홈 경기에서 3골 차로 패한 것은 역대 세 번째다. 2014년 10월에 0대3, 2023년 2월에 2대5 패배를 당했는데 상대는 모두 레알 마드리드였다.

한편, 두 팀의 2차전은 19일 아탈란타의 홈인 게비스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하영의 금융TMI] 새마을금고·저축은행, 한국은행과 RP 거래…무엇이 좋은가요?
  • 경제활동 안 하는 대졸자 405만 명 역대 최대…취업해도 단기일자리 비중↑
  • 속보 검찰, 어제 김건희 여사 정부 보안청사서 ‘비공개 대면조사’
  • 단독 野, 육아휴직급여 '상한선' 폐지 추진
  • "DSR 강화 전에 '막차' 타자" 5대 銀 가계대출, 한 달 새 3조6000억 늘어
  • 미국 빅테크 2분기 실적 발표 임박...‘거품 논란·트럼프 리스크’에 주가 안갯속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775,000
    • +0.48%
    • 이더리움
    • 4,894,000
    • +0.04%
    • 비트코인 캐시
    • 551,500
    • +0.27%
    • 리플
    • 831
    • -0.6%
    • 솔라나
    • 241,100
    • +2.07%
    • 에이다
    • 605
    • -1.79%
    • 이오스
    • 856
    • +0.23%
    • 트론
    • 189
    • +0%
    • 스텔라루멘
    • 147
    • -1.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600
    • -0.98%
    • 체인링크
    • 19,720
    • -0.5%
    • 샌드박스
    • 479
    • -0.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