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식목일 맞아 한국외대 옆 임도변에 편백나무 740그루 심어

입력 2024-04-02 14:2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길이 800m의 굵은 모래로 포장한 피톤치드 맨 발길 조성 예정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일 한국외대 글로벌캠퍼스 입구 주차장 인근 임도변에서 열린 나무심기 행사에서 편백나무를 심고 있다. (용인특례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일 한국외대 글로벌캠퍼스 입구 주차장 인근 임도변에서 열린 나무심기 행사에서 편백나무를 심고 있다. (용인특례시)
경기 용인특례시는 제79회 식목일을 앞둔 2일 한국외국어대학교 글로벌캠퍼스 입구 주차장 인근 임도변(처인구 모현읍 왕산리 907번지)에서 편백나무를 심는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을 비롯해 용인시 산림조합 관계자, 모현읍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높이 1.5m 이상의 편백나무 740그루를 심었다.

이상일 시장은 “미세먼지도 없고 날씨가 참 좋다. 나무를 많이 심으면 미세먼지가 훨씬 적어지고, 편백나무에서는 몸에 좋다는 피톤치드도 많이 나온다고 한다”라며 ”이곳에 편백나무 맨발길 등 시민들이 힐링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편백나무 여러 그루를 심은 후 피톤치드길 조성 예정지를 둘러보며 시민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화장실과 세족장 설치를 검토할 것을 담당 공무원에게 지시했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일 한국외대 글로벌캠퍼스 입구 주차장 인근 임도변에서 열린 나무심기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용인특례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일 한국외대 글로벌캠퍼스 입구 주차장 인근 임도변에서 열린 나무심기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용인특례시)
시는 산림욕을 하는 시민들을 위해 올해 1억여 원을 들여 용인자연휴양림에서 한국외대 글로벌캠퍼스로 이어지는 왕산리 임도 주변을 정비할 예정이다. 이번 정비에서는 임도 인근 800m 길이 산책로를 굵은 모래로 포장하고 편백나무를 심어 피톤치드 맨발길을 조성하는 한편 전망데크에는 조아용 캐릭터 조형물과 전망안내도를 설치한다.

편백나무는 천연 항균 물질인 피톤치드를 많이 함유하고 있어 면역력 향상, 스트레스 완화, 불면증 개선 등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용인시는 이달까지 시 전역의 벌채치(나무를 벤 곳)를 비롯한 31ha 면적에 산림녹화와 재해방지의 목적으로 백합나무, 자작나무, 화백 나무 등 8만1200그루의 나무를 심을 계획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탕탕 후루후루”·“야레야레 못 말리는 아가씨”…나만 킹받는거 아니죠? [요즘, 이거]
  • 변우석 팬미팅·임영웅 콘서트 티켓이 500만 원?…'암표'에 대학교도 골머리 [이슈크래커]
  • 창업·재직자 은행 대출 어렵다면…'중소기업 취업청년 전월세보증금 대출' [십분청년백서]
  • 서울고법 "최태원, 노소영에 1조3800억원 재산분할"
  • 단독 문체부 산하 한국문화진흥 직원 절반 '허위출근부' 작성
  • 새 국회 '첫' 어젠다는…저출산·기후위기 [22대 국회 개원]
  • 용산역 역세권에 3.7M 층고…코리빙하우스 ‘에피소드 용산 241’ 가보니[르포]
  • 육군 훈련병 사망…군, 얼차려 시킨 간부 심리상담 中
  • 오늘의 상승종목

  • 05.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158,000
    • +1.77%
    • 이더리움
    • 5,247,000
    • +0.69%
    • 비트코인 캐시
    • 650,500
    • +0.54%
    • 리플
    • 725
    • -1.23%
    • 솔라나
    • 234,000
    • +0.26%
    • 에이다
    • 625
    • -1.11%
    • 이오스
    • 1,123
    • -0.18%
    • 트론
    • 155
    • -0.64%
    • 스텔라루멘
    • 147
    • -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6,850
    • +0.75%
    • 체인링크
    • 25,360
    • -3.54%
    • 샌드박스
    • 611
    • -1.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