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유진, ‘현역가왕’ 우승 후 웃지 못한 이유…“기쁘지만 부담감 커”

입력 2024-02-28 08:4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MBN ‘현역가왕 갈라쇼’)
▲(출처=MBN ‘현역가왕 갈라쇼’)
‘현역가왕’ 우승자 전유진이 우승 당시 심정을 밝혔다.

27일 방송된 MBN ‘현역가왕 갈라쇼’에는 ‘현역가왕’ 톱7에 오른 전유진, 마이진, 김다현, 린, 박혜신, 마리아, 별사랑과 김양, 강혜연, 윤수현, 두리, 요요미, 류원정, 김산하가 출연해 다양한 무대를 꾸몄다.

이날 전유진은 ‘현역가왕’ 결승 생방송이 끝나자마자, 아버지가 계신 포항으로 가 뜨거운 포옹을 나눴다.

전유진의 아버지는 “안 그래도 결승 생방송 때 표정이 안 좋은 거 같아서. 1위 무게가 무겁다고 생각했는지”라며 걱정했다.

전유진은 “1등이 감사하고 기쁘지만, 떨어진 언니들도 계시고 언니들 몫까지 잘해야 한다는 부담감에 웃지 못했다”며 “이제 바로 한일전도 해야 하는데, 첫 도전이라 너무 긴장된다”고 토로했다. 전유진의 아버지는 “마음 비우고 편하게 하라”는 조언을 건넸다.

전유진은 이날 방송에서 신곡 ‘달맞이꽃’에 이어 자신을 1위로 만들어준 팬들을 위해 바치는 곡 ‘인생이란’으로 객석을 울컥하게 하기도 했다. 이어 톱7과 현역 모두 ‘십오야’를 열창하며 늦은 밤까지 응원해 준 시청자들을 향한 깊은 감사 인사를 건넸다.

‘현역가왕’은 ‘한일 트로트 가왕전’에 참가할 최정상급 여성 현역 트로트 가수를 뽑는 여정을 그린 프로그램이다. 1대 우승자 전유진은 우승 상금 1억 원을 비롯해 국내외 투어 콘서트, 국내 유명 작곡가들이 참여한 우승 앨범 발매 특전을 받게 됐다.

톱7은 다음 달 ‘한일 트로트 가왕전’에 출전할 예정이다. 일본 트로트 오디션 ‘트롯걸in재팬’에서 선발된 일본 대표와 대결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인기 있는 K팝스타’는 여자가 너무 쉬웠다…BBC가 알린 ‘버닝썬’ 실체 [해시태그]
  • 서울시민이 뽑은 랜드마크 1위는 '한강'…외국인은 '여기' [데이터클립]
  • 윤민수, 결혼 18년 만에 이혼 발표…"윤후 부모로 최선 다할 것"
  • 육군 32사단서 신병교육 중 수류탄 사고로 훈련병 1명 사망…조교는 중상
  • "웃기려고 만든 거 아니죠?"…업계 강타한 '점보 제품'의 비밀 [이슈크래커]
  • '최강야구' 고려대 직관전, 3회까지 3병살 경기에…김성근 "재미없다"
  • 비용절감 몸부림치는데…또다시 불거진 수수료 인하 불씨 [카드·캐피털 수난시대上]
  • 문동주, 23일 만에 1군 콜업…위기의 한화 구해낼까 [프로야구 21일 경기 일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5.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130,000
    • +1.14%
    • 이더리움
    • 5,163,000
    • +7.79%
    • 비트코인 캐시
    • 709,500
    • +3.13%
    • 리플
    • 745
    • +2.34%
    • 솔라나
    • 245,300
    • -3.43%
    • 에이다
    • 688
    • +2.69%
    • 이오스
    • 1,201
    • +3.71%
    • 트론
    • 171
    • +1.18%
    • 스텔라루멘
    • 155
    • +2.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95,500
    • +2.63%
    • 체인링크
    • 23,020
    • -0.9%
    • 샌드박스
    • 646
    • +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