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인증중고차 오프라인 방문 서비스 시작…전문가와 1대1 상담

입력 2024-02-27 09:0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9일부터 중고차 실물 보고 구매 상담 진행
ARS로 사전 예약해야…매주 수·목 10팀씩

▲기아는 '인증중고차 오프라인 방문예약 서비스'를 29일부터 용인시 오토허브에 위치한 기아 인증중고차센터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기아)
▲기아는 '인증중고차 오프라인 방문예약 서비스'를 29일부터 용인시 오토허브에 위치한 기아 인증중고차센터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기아)

기아가 중고차를 실물로 보고 전문가와 1 대 1 구매 상담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한다. 기아 인증중고차를 구매하려는 사람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기아는 이 같은 내용의 ‘인증중고차 오프라인 방문예약 서비스’를 29일부터 용인시 기흥구 오토허브에 위치한 기아 인증중고차 용인센터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고객이 기아 인증중고차 홈페이지를 통해 원하는 매물을 검색한 뒤 전화(ARS)로 방문을 예약하면 해당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고객은 미리 지정한 매물의 내·외관을 현장에서 살펴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차량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에 실시하며 하루에 10팀씩 예약을 받는다.

기아는 ‘실물을 직접 보고싶다’는 고객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이 서비스를 마련했다. 기아가 작년 11월 인증 중고차 사업을 런칭한 이후 실시한 구매 고객 만족도 조사 결과 고객들은 오프라인 서비스가 없다는 것을 아쉬운 점 중 하나로 꼽았다.

이에 기아는 지난달부터 이달 초까지 약 1개월간 시범 서비스를 실시했다. 그 결과 서비스 이용고객의 10명 중 8명 이상이 계약을 완료해 오프라인 방문예약 서비스가 구매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됐다. 기아는 앞으로 질 높은 응대 서비스와 함께 다양한 방문 고객 혜택을 마련하고 오프라인 서비스 거점을 늘리는 등 기존 온라인 서비스와 함께 오프라인 서비스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기아는 공식 유튜브 채널 캬TV에서 인증중고차 라이브 커머스를 월 1회 정기적으로 진행한다.

이달 28일 오후 9시에는 K 시리즈 특집전을 연다. 기아 인증중고차 홈페이지에 등록된 실제 K5, K8, K9 차량을 전시하고 차의 내·외부 상태를 공개하는 등 생생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기아 관계자는 “더 좋고, 더 다양하고, 더 합리적인 인증중고차 매물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관련 서비스를 꾸준히 개발할 것”이라며 “중고차 고객 관리체계를 강화하고 온·오프라인 채널별 고객 경험 혁신방안을 마련해 고객 가치를 증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는 올해 고객 중심 경영을 바탕으로 인증중고차 상품과 서비스를 강화해 판매를 확대한다. 중고차 고객의 니즈를 선제적으로 반영한 제품과 솔루션을 개발해 시장 및 고객 발굴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부담스러운 월세, 정부에서 매달 지원해준다…'청년월세 특별지원' [십분청년백서]
  • "탕탕 후루후루 탕탕탕 후루루루루"…'마라탕후루' 챌린지 인기
  • “뚱뚱하면 빨리 죽어”…각종 질병 원인 되는 ‘비만’
  • "24일 서울역서 칼부림" 협박글에…경찰 추적 중
  • '음주 뺑소니' 김호중 구속될까…오늘 영장실질심사, 정오께 출석
  • 미국 증권위, 비트코인 이어 이더리움 현물 ETF 상장 승인
  • 단독 우리금융, 여성 리더 육성 프로그램 2년 만에 되살린다
  • 지난해 가장 잘 팔린 아이스크림은?…매출액 1위 공개 [그래픽 스토리]
  • 오늘의 상승종목

  • 05.24 13:11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504,000
    • -0.96%
    • 이더리움
    • 5,304,000
    • +2.35%
    • 비트코인 캐시
    • 689,000
    • -1.78%
    • 리플
    • 740
    • +1.79%
    • 솔라나
    • 238,600
    • -2.61%
    • 에이다
    • 650
    • -2.55%
    • 이오스
    • 1,156
    • -0.86%
    • 트론
    • 160
    • -3.03%
    • 스텔라루멘
    • 154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89,750
    • -1.37%
    • 체인링크
    • 24,420
    • +8.78%
    • 샌드박스
    • 626
    • -0.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