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향해 추락하는 인공위성, 22일 새벽 대기권 진입할 듯…인명 피해는?

입력 2024-02-21 17: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지구관측위성 ERS-2 위성이 한국 시간으로 22일 오전 4시24분에 대기권으로 진입할 예정이다 (뉴시스)
▲지구관측위성 ERS-2 위성이 한국 시간으로 22일 오전 4시24분에 대기권으로 진입할 예정이다 (뉴시스)
30년간 우주 궤도를 돌던 인공위성이 지구를 향해 추락하고 있다.

유럽우주국(ESA)은 21일 지구관측위성 ERS-2 위성이 한국 시간으로 22일 오전 4시 24분에 대기권으로 진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만, 태양이 극대기에 들면서 태양 활동이 지구의 대기 밀도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만큼 오차범위는 10시간이다.

ERS-2 위성은 1995년에 발사된 위성으로 지구의 지표면과 해양, 극지방 자료를 수집하고 홍수, 지진 등의 자연재해를 관측하는 임무를 수행하다 2011년 9월 11일 임무가 공식적으로 종료됐다. 이후 우주상에 머무르며 남은 연료를 소진한 뒤 평균 고도를 낮춰 지구 대기권에 재진입하게 됐다. 무게는 2.3톤(t)에 달한다.

ERS-2가 지구를 향해 낙하하고는 있지만, 이로 인해 인명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은 매우 낮다. ERS-2는 대기권 진입 이후 80km 상공에서 분해된 뒤 대부분의 잔해가 마찰열에 의해 불타 없어지기 때문이다.지구에 떨어지는 일부 잔해도 대부분 바다로 떨어질 예정이며 유해한 물질을 포함하고 있지 않다.

이에 ESA는 “우주 폐기물 낙하로 개인이 부상할 확률은 1000억 분의 1 미만으로 집에서 사고로 숨질 확률보다 150만 배 낮다”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790,000
    • -1.9%
    • 이더리움
    • 4,517,000
    • -2.23%
    • 비트코인 캐시
    • 690,000
    • -4.83%
    • 리플
    • 728
    • -0.68%
    • 솔라나
    • 196,900
    • -1.2%
    • 에이다
    • 664
    • -3.21%
    • 이오스
    • 1,089
    • -1.63%
    • 트론
    • 167
    • +0%
    • 스텔라루멘
    • 161
    • +0.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150
    • -1.87%
    • 체인링크
    • 19,710
    • -1.25%
    • 샌드박스
    • 632
    • -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