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까지가 끝인가보오” 요르단전 쿠팡플레이 엔딩곡 화제 [아시안컵]

입력 2024-02-07 07:39 수정 2024-02-07 07:3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6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4강전 한국과 요르단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이 얼굴을 감싸쥔 채 경기장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4강전 한국과 요르단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이 얼굴을 감싸쥔 채 경기장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과 요르단의 아시안컵 준결승전이 끝난 후 하이라이트 영상을 배경으로 흘러나온 쿠팡플레이의 선곡이 화제가 되고 있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7일(한국시각)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준결승전에서 요르단에 0-2로 완패했다. 이로써 64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리겠다는 목표는 무산됐다.

한국팀은 이날 그간 언급됐던 수비 불안 문제를 여실히 보여주며 무너졌다. 골키퍼 조현우(울산 HD)의 몸을 날린 선방이 여러 번 이어졌지만 모든 골을 다 막을 순 없었다. 박용우(알 아인 FC)와 김영권(울산 HD)의 치명적인 실수가 이어지면서, 경고 누적으로 뛰지 못한 김민재(바이에른 뮌헨)의 빈자리를 여실히 느꼈다.

공격 또한 좀처럼 제 기량을 보여주지 못했다. 이날 요르단전에서 한국의 유효슈팅은 '0'이었다. 역습으로만 내리 2실점을 내주며 준결승전 진출에 만족해야 했다.

해당 경기 이후 아시안컵 준결승전 중계에 나섰던 쿠팡플레이는 하이라이트 영상을 내보내며 김광진의 '편지'를 선곡했다. 허탈해하는 한국 선수들과 클린스만 감독의 얼굴이 클로즈업되며 "여기까지가 끝인가보오"가 흘러나오는 기가 막힌 엔딩곡이었다. 이런 쿠팡플레이 선곡에 네티즌들은 실망한 모든 이의 마음을 울리는 잔잔한 곡조라는 감상평을 내놨다.

앞서 쿠팡플레이는 아시안컵 중계 내내 한국 대표팀의 상황에 딱 맞는 엔딩곡을 내보내며 화제가 된 바 있다. 막판 추가골로 무승부를 만들어낸 요르단과의 조별리그에선 탁재훈의 '참 다행이야'를 추가 막판 시간 상대에게 골을 내준 말레이시아와의 조별리그에선 임정희의 '진짜일리 없어'를 선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오늘(20일)부터 병원·약국 갈 때 신분증 필수…"사진으로 찍은 신분증은 안 돼"
  • 김호중 클래식 공연 강행…"KBS 이름 사용 금지" 통보
  • 대한항공·아시아나 합병하면…내 마일리지카드 어떻게 하나 [데이터클립]
  • “높은 취업률 이유 있네”…조선 인재 육성 산실 ‘현대공업고등학교’ 가보니 [유비무환 K-조선]
  • 9위 한화 이글스, 롯데와 '0.5경기 차'…최하위 순위 뒤바뀔까 [주간 KBO 전망대]
  • 단독 ‘에르메스’ 너마저...제주 신라면세점서 철수한다
  • 이란 최고지도자 유력 후보 라이시 대통령 사망...국제정세 요동칠까
  • '버닝썬 게이트' 취재 공신은 故 구하라…BBC 다큐 공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5.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271,000
    • -0.97%
    • 이더리움
    • 4,270,000
    • -1.16%
    • 비트코인 캐시
    • 664,000
    • -2.78%
    • 리플
    • 707
    • -2.21%
    • 솔라나
    • 245,000
    • +1.7%
    • 에이다
    • 643
    • -3.16%
    • 이오스
    • 1,092
    • -2.85%
    • 트론
    • 168
    • -1.18%
    • 스텔라루멘
    • 147
    • -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0,050
    • -3.48%
    • 체인링크
    • 23,300
    • +2.1%
    • 샌드박스
    • 603
    • -2.27%
* 24시간 변동률 기준